독자게시판
반야심경(般若心經)해석
 김민수
 2015-03-17 11:34:54  |   조회: 5562
첨부파일 : -
반야심경(般若心經)은 대승불교의 반야부경전 중 하나로
원 제목이 마하반야바라밀다심경(摩訶般若波羅蜜多心經)이지요
이 경은 불교의 모든경전중 가장 짧으면서도(260글자) 그 품은 뜻은 여타의 다른경전에 비해
조금도 손색이 없어 불교의 모든 의식에서 반드시 독송(讀訟)되고 있는 중요한 경전(經典)이래요

《반야심경》은 한국과 중국, 일본에서 가장 많이 송독(誦讀)하는 불교 경전인데
본래 인도의 범어로 전해오던 것이 여러 나라에 퍼지면서 다양하게 전파되었어요
특히 649년에 당나라 삼장법사인 현장(玄裝)이 황제의 조칙을 받고 종남산 취미궁에서
번역한 《반야바라밀다심경》은 공(空) 사상으로 대표되는 600권의 반야경전을 260자로 요약하여
돈탈 정각(頓脫 正覺)의 대도를 설교한 대표적인 경전이 되었지요

《반야심경》의 원제인 《마하반야바라밀다심경(摩訶般若波羅蜜多心經)》에서
‘마하’는 크다·많다·뛰어나다·초월하다의 뜻이고, ‘반야’는 지혜·깨달음의 뜻이며
‘바라밀다’는 저 언덕, 곧 열반에 이른다는 뜻이고, ‘심’은 핵심·진수이고
‘경’은 성인의 가르침이자 피안으로 이르는 길을 뜻하니
곧 ‘ 큰 지혜로 열반에 이르는 부처님의 진수의 가르침 ’이라는 뜻이 된다 하네요

따라서 불교의 종지를 깨닫는 지름길은 바로 《반야심경》에 있다 하지요
반짝거리는 지혜와 총명을 얻어 근심 걱정이나 번뇌 고액이 없는 청정무구한 열락의 경계에
들어가는 길이 바로 260자의 《반야심경》 경문에 달려 있다는 말이라 하는군요
2015-03-17 11:34:54
222.100.154.15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