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3.25 토 00:32
해외
기사 (전체 1,55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외] 한국 대학생, 앙코르유적 석상 훼손 망신
‘세계 최대 석조 사원, 동양의 기적, 대제국 크메르의 도성….’ 캄보디아의 고대 사원인 앙코르와트를 수식하는 말이다. 장방형 건물의 벽마다 아로새긴 정교한 조각은 당시 앙코르인들의 높은 문명 수준을 보여준다. 앙코르와트가 ‘세계 7대 불
임은호 기자   2014-09-02
[해외] 티베트 최대 불교축제 쇼톤 수만 인파 속 성황리 막내려
티베트 라싸에서 티베트 최대 불교행사인 쇼톤 축제(Shoton Festival, 雪頓節)가 수만명의 인파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17세기부터 시작된 쇼톤 축제는 티베트 달력으로 6월30일 하안거를 마치고 나오는 스님들에게 신자들이 떠먹는 요구르트를
임은호 기자   2014-09-02
[해외] 인니 보로부두르 사원, 테러 협박에 긴장
세계최대 불교사원이라고 불리는 인도네시아 자바 보로부두르 사원이 이슬람단체에게 테러 대상이 돼 우려다. 이에 테러를 예방하고자 중앙경찰까지 보안에 나서며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인도네시아 언론에 따르면 최근 이슬람국가연합체 ISIS(Islam Sta
임은호 기자   2014-09-02
[해외] 中, 사찰 관광지 개발추진에 스님들 반발
중국 윈남성 스님들이 정부의 개발 움직임에 반대하며 사업 중단을 촉구하고 나섰다. 도를 넘은 관광사업 추진으로 사찰 본연의 의미가 퇴색되는 것을 막겠다는 게 그 이유다.정부 윈남성 개발 움직임에사찰 본연 의미 퇴색 염려중단 촉구하며 일주문 잠궈정부 개
임은호 기자   2014-08-26
[해외] 美 유키아 시에 불교대학 조성
유키아시 지역기획위원회는 8월14일 법계불교대학(Dharma Realm Buddhist University)의 지역유휴지 학교건립계획안을 최종 승인했다. 불교대학이 확장·설립될 지역에는 원래 수녀원과 고아원이 운영되고 있었으나 2002년 두 시설이 폐
임은호 기자   2014-08-26
[해외] 美 인종차별 항의하며 거리 나온 티베트 스님
10대 흑인 청년이 백인 경찰의 총격에 숨지면서 소요사태가 벌어졌던 미국 미주리주 퍼거슨에서 티베트 스님들이 지역민들과 함께 정의 구현을 위한 시위대에 합류했다.지난 8월9일 마이클브라운(18)이 백인 경찰의 총격에 사망한 이후 사건 발생지인 퍼거슨과
임은호 기자   2014-08-26
[해외] 캄보디아 정부, ‘가짜 부처님’ 척결 나서
캄보디아에서 한 남성이 미륵불을 자칭하며 신도들을 현혹한 사건이 발생해 논란이 일고 있다. 파문이 확산되자 캄보디아 총리가 “가짜 부처님을 척결할 것”이라고 밝히는 등 사태수습에 나섰다. 칸달서 한 남성 미륵불 행세 마을에 거대 사찰·불상 세워“특별한
임은호 기자   2014-08-19
[해외] 지진 발생한 중국 윈남성에 불교계의 애도물결 이어져
지진으로 수천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중국 윈남성 주변에 불교계의 애도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우먼오브차이나는 “지진으로 처참히 무너진 윈남성 곳곳에 불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곤명 지방 북쪽 원통사에서 매일 1500여명
임은호 기자   2014-08-19
[해외] 필리핀·홍콩 관계 개선 위해 스님들 나섰다
2010년 발생했던 필리핀 경찰의 홍콩 관광객 인질사건으로 악화된 양측 관계를 완화시키기 위해 스님들이 나섰다. ‘인콰이어러넷(Inquirer.net)’ 등은 4년간 지속됐던 팽팽한 기류가 홍콩 스님들의 법회로 누그러지며 평화를 향한 첫걸음을 땠다고
임은호 기자   2014-08-19
[해외] 구마라집 사상서 남·북방불교 소통 모색
초기불교와 대승불교에 두루 밝았던 구마라집(鳩摩羅什·Kumārajīva, 344~413)의 생애와 사상에서 남·북방 불교계가 소통을 모색한다. 특히 상좌부불교국 태국과 상좌부와 대승불교가 공존하는 말레이시아가 함께 학술연구발표회를 주
임은호 기자   2014-07-28
[해외] 잇단 비행기 사고에 “원왕생, 원왕생”
크라이나 영공을 지나던 말레이시아 비행기 MH17이 피격당하며 탑승객 298명이 전원 사망한 가운데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에서 이들을 애도하는 법회가 이어지고 있다. 같은 소속 항공기 MH370이 인도양에서 사라지는 사고를 겪은 지 4달 만에 또
임은호 기자   2014-07-28
[해외] 인도 불교순례길 개발에 세계은행그룹 적극 지원
세계은행그룹(World Bank Group)이 인도 불교성지순례길 개발 사업을 지원한다.뉴스네트워크 보도에 따르면 세계은행그룹이 인도 관광산업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인도 문화관광부에 2억 달러를 투자한다. 투자금액은 순례길과 교통 정비, 호텔 건
임은호 기자   2014-07-28
[해외] 네팔, 티베트 스님 장례 반대 논란
네팔 정부가 중국의 압력으로 티베트 스님의 장례를 막은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다.저명한 티베트 스님 중 한명인 샤마르 린포체(Shamar Rinpoche)는 6월11일 독일에서 입적했다. 카트만두포스트에 따르면 국제불교학회와 제자들이 린포체의 시신을 카
임은호 기자   2014-07-22
[해외] “일주일 출가생활로 자신감 회복했어요”
지난해 아시안 투어(Asian Tour) 상금왕인 태국출신 유명 골프선수 기라데크 아피반랫(Kiradech Aphibarnrat)이 불교수행으로 자신감을 회복하고 경기력도 향상됐다고 말해 화제다. 온라인 포털 ‘야후!7(Yahoo!7)’은 7월16일
임은호 기자   2014-07-22
[해외] 달라이라마 “종교 분쟁 큰 충격” 자제 촉구
티베트의 정신적 지도자 달라이라마가 최근 각지에서 일어나고 있는 종교분쟁에 큰 충격을 받았다며 자제를 촉구했다. AP통신에 따르면 7월6일 79번째 생일을 맞은 달라이라마는 인도 북부 히말라야 지역에서 법회를 가졌다. 그는 할리우드 스타 리처드 기어를
임은호 기자   2014-07-15
[해외] 조코비치, 알아차림으로 테니스 제왕 등극
윔블던 테니스 대회를 제패한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Novak Djokovic)가 알아차림 명상을 수행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알아차림 명상의 경기력 향상 효과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는 7월6일 영국 윔블던 테니스 대회에서
임은호 기자   2014-07-15
[해외] 호주에 불교복합단지
호주 뉴사우스웨일즈 지역에 대규모 불교 복합단지가 들어선다.호주 소림사 재단에서 3500억 이상 투자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최종 완성까지 최소 5년에서 10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두 차례로 나눠 공사가 진행되며 불교단지 조성을 시작으로 단계별
임은호 기자   2014-07-15
[해외] 40개국 학자 인도 불교유적 활용 모색
부처님이 깨달음을 이룬 성도지 인도 보드가야에서 전 세계 300여명의 불교학자와 관계자들이 참여하는 대규모 국제 불교 학술회의가 열린다. 이번 회의에서는 인도 불교유적지 개발과 관광자원화 등을 위한 논의가 진행될 전망이다. 인도 우타르프라데시주 정부,
임은호 기자   2014-07-07
[해외] 성공회 대주교도 반한 아침의 불교 명상
로완 윌리암스(Rowan Douglas Williams) 전 영국 캔터베리 대주교가 일상생활에서 불교식 명상을 수행한다고 밝혀 화제다. 그는 텔레그래프와의 인터뷰에서 “매일 아침 웅크리고 앉아 30~40분씩 반복적으로 기도한다”고 성공회의 기도방식을
임은호 기자   2014-07-07
[해외] ‘부처님의 여자들’ 춤으로 다시 태어났다
부처님 삶 속에 나타난 다섯 여자가 인도 여성 무용가에 의해 춤으로 표현됐다. 인도 오디시(Odissi) 거장 까비따 드위베디(Kavita Dwibedi)가 6월22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갈 파나 극장에서 ‘부처님의 다섯 여자 이야기’를 주제로 공
임은호 기자   2014-07-0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