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2.23 목 15:38
학술·문화재
교학
성보
기사 (전체 9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성보] 14세기 중반 ‘수월관음도’, 이탈리아에서 발견
정우택 동국대 박물관장, 제노바 박물관서“소나무 그려진 수월관음도는 최초” 주목 그동안 국내에 알려지지 않았던 14세기 중반 고려 수월관음도가 이탈리아 제노바에서 발견돼 화제다. 특히 일반적인 고려 수월관음도와 달리 소나무가 함께 그려진 첫 사례일 뿐
김규보 기자   2017-02-21
[성보] ‘고려청자와 고려금동은입사기’ 심층강좌 열린다
한국미술사연구소(소장 문명대)가 ‘세계 최고의 고려청자와 고려금동은입사기’를 주제로 특설강좌를 연다. 매년 학기별로 두 차례 열리는 한국미술사연구소의 특설강좌는 지난해까지 24년 동안 총 48회 진행되며 폭넓고 깊이 있는 내용으로 호응을 얻어왔다.이번
김규보 기자   2017-02-15
[성보] 조계종, ‘불교문화재 도난백서’ 증보판 발간
1999년 초간본 이후 파악된도난문화재 153건 추가 게재PDF파일 제작, 활용도 높여영문본도 만들어 해외 배포 1999년 발간돼 도난문화재 환수의 척도가 돼왔던 ‘불교문화재 도난백서’의 증보판이 나왔다. 지난 16년간 새롭게 파악된 도난문화재들이 대
김규보 기자   2017-02-15
[성보] 경주 용장계 지곡 제3사지 삼층석탑, 보물 된다
경주 남산 용장계 지곡 제3사지 삼층석탑(慶州 南山 茸長溪 池谷 第3寺地 三層石塔)이 보물로 지정 예고됐다.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은 “경북 경주시에 있는 ‘경주 남산 용장계 지곡 제3사지 삼층석탑’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예고한다”고 2월7일 밝
김규보 기자   2017-02-08
[성보] 일본서 반입 관세음보살좌상, 부석사 인도 ‘제동’
일본 대마도에서 도난당해 국내로 밀반입됐던 관세음보살좌상이 원소장처인 서산 부석사로 인도하라는 법원 판결에도 불구하고 당분간 부석사로 돌아가지 못하게 됐다.대전지방법원은 검찰이 제기한 ‘금동관음보살좌상 가집행 정지신청’을 1월31일 인용했다. 이에 따
김규보 기자   2017-02-01
[성보] 일본서 반입 관세음보살좌상, “원소장처 부석사에 인도하라”
대전지방법원 민사부, 1월26일 판결“부석사 소유였던 것 넉넉히 인정”수덕사 박물관 이운 뒤 부석사 봉안고려시대 때 왜구에 의해 도난당해 일본으로 건너갔다가 최근 국내로 밀반입됐던 관세음보살좌상이 원소장처인 서산 부석사로 돌아가게 됐다.대전지방법원 제
김규보 기자   2017-01-26
[성보] 문화재청, 용역업체 선정도 ‘의혹투성이’
문화재관람료 조사에환경단체 연구소 선정최고가 냈는데도 낙찰문화재청이 조계종에 사전 고지 없이 일방적으로 ‘사찰 문화재관람료 징수 실태 조사’를 진행하면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해당조사의 용역기관을 선정하는 과정도 ‘의혹투성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
김규보 기자   2017-01-21
[성보] 문화재청 “‘관람료 조사’ 조계종과 협의대상 아니다”
1월17일 본지에 공식 답변서 보내와사실상 ‘문제될 게 없다’는 입장 일관조계종 “도움 요청하면서 뒤에선 기만”1월19일, 교구본사주지협서 대응 논의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의 안하무인식 행정이 연일 도마에 오르고 있다. 조계종에 통보조차 없는 일방적인
김규보 기자   2017-01-17
[성보] ‘안하무인’ 문화재청의 관람료 실태조사 논란
조계종과 협의·고지 절차 없이문화재관람료 징수 실태 조사조계종 법령 정비방안까지 도출“폐지 위한 형식적 절차” 의혹조계종, “헌법정신 위배” 비판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이 독단적인 행정으로 조계종의 독립성을 심각하게 침해하는 것에서 나아가 헌법의 정교분
김규보 기자   2017-01-12
[성보] 불국사 삼장보살도·도림사 아미타여래설법도, 보물 된다
경주 불국사 삼장보살도와 곡성 도림사 아미타여래설법도가 보물로 지정된다.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은 “불국사 삼장보살도, 도림사 아미타여래설법도 등 7건에 대해 30일간의 예고 기간 동안 각계의 의견을 수렴·검토하고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국가지정문화
김규보 기자   2017-01-05
[성보] 문화재청, 진위 논란 ‘증도가자’ 분석 결과 공개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이 진위 여부를 두고 논란이 돼왔던 ‘증도가자’에 대한 분석 결과를 12월30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증도가자’는 보물 758호인 ‘남명천화상송증도가(南明泉和尙頌證道歌)’를 찍는 데 사용됐다는 주장이 제기된 금속활자다. 현
김규보 기자   2016-12-30
[성보] 천황사 석가여래삼존불, 진안군 향토문화유산 지정
천황사 석가여래삼존불상이 진안군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진안군(군수 이항로)은 “천황사 석가여래삼존불상 및 대좌·수미단 등 26건을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한다”고 12월27일 밝혔다. 항목별로는 유형유산 21건, 기념물 3건, 무형유산 2건이다.유형유
신용훈 전북주재기자   2016-12-28
[성보] 과학기술 도입한 대만 법고산 수륙재
16만명 동참하는 21세기 대법회 변모
불교의례문화연구소 세미나법고산 구카이 스님 발제로‘대비심수륙법회’ 특색 소개“전승·창신 양 날개로 발전”수륙재를 비롯한 불교의례들을 현 시대에 맞는 문화콘텐츠로 개발·활용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국제세미나가 열렸다. 특히 수륙재의 전통적 의미와 가치
김규보 기자   2016-12-23
[성보] 진도 쌍계사에서 서양화 벽화 발견
진도 쌍계사(주지 법오 스님)와 진도학회(회장 나경수)가 12월16일 진도 운림산방 남도예술은행 경매장에서 ‘소치 허련의 예술세계와 운림산방 및 쌍계사’를 주제로 동계절례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정병국 동국대 교수는 쌍계사 대웅전 보수공사 과정에서
김규보 기자   2016-12-19
[성보] 송광사 ‘오불도’, 50년 만에 제자리 찾았다
조계종, 12월14일 환수 공개식송광사 성보박물관 이운돼 봉안불교문화재 환수 모범사례 평가 1970년대 초에 도난당했던 송광사 ‘오불도’가 50여년 만에 제자리를 찾았다.조계종(총무원장 자승 스님)은 12월14일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에서 송
김규보 기자   2016-12-15
[성보] 미국 반출됐던 송광사 ‘오불도’, 12월8일 돌아온다
조계종, 12월14일 공개식 개최2017년 상반기 송광사에 봉안 도난당한 뒤 미국 포틀랜드박물관에 보관되고 있던 순천 송광사 ‘오불도’가 12월8일 한국에 돌아온다.조계종(총무원장 자승 스님)은 “송광사(주지 진화 스님)와 문화재청(청장 나선화), 미
김규보 기자   2016-12-06
[성보] 보물급 도난 성보 11점 27년 만에 회수
전국 6개 사찰에서 도난됐다가 무허가 창고 등에 숨겨져 있던 보물급 불교문화재 11점이 27년 만에 회수됐다.경찰, 문화재 은닉범 입건대흥사 등 6개 사찰서 훔쳐무허가 창고 등에서 은닉조계종, 반환요구 성명 발표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11월29
임은호 기자   2016-12-05
[성보] 월정사 탑돌이, 무형문화재 최초 지정
강원도무형문화재 28호“범패·승무로 원형 재현”문화자원으로 발전 기대 ‘월정사 탑돌이’가 무형문화재로, ‘월정사탑돌이보존회’는 보유단체로 각각 지정됐다. 탑돌이는 월정사뿐 아니라 ‘법주사팔상전 탑돌이’ ‘충주 중앙탑 탑돌이’ ‘통도사탑돌이’ ‘만복사
김규보 기자   2016-11-18
[성보] 청량사 건칠약사여래좌상 보물 지정…연대 논란 일단락
제작연대를 두고 논란이 됐던 봉화 청량사 건칠약사여래좌상이 보물로 지정됐다.문화재청은 “봉화 청량사 건칠약사여래좌상 및 복장유물(보물 제1919호) 등 9건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한다”고 11월16일 밝혔다. 청량사 건칠약사여래좌상은 2009년
김규보 기자   2016-11-16
[성보] ‘월정사 석조보살좌상’ ‘월인천강지곡 권상’ 국보 된다
‘평창 월정사 석조보살좌상(보물 제139호)’과 ‘월인천강지곡 권상(보물 제398호)’이 국보로 승격된다. 이와 함께 ‘금강산 출토 이성계 발원 사리장엄구 일괄’은 보물로 지정 예고됐다.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은 11월8일 월정사 석조보살좌상 등 2건
김규보 기자   2016-11-09
 1 | 2 | 3 | 4 | 5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대표전화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