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3.29 수 21:01
연재
법륜 스님의 지혜로운 삶
김택근의 성철 스님 평전
나의 발심수행
채문기의 길따라 절에 들다
명법문 명강의
남수연 기자의 한국불교 비구니 리더
세심청심
김형중의 내가 사랑한 불교시
이수정 박사의 절터는 불교문화의 보고
법보신문 연중캠페인 불자답게 삽시다
대만 성운대사의 나의 인생 나의 불교
김형규의 불설과 언설
김용규의 숲에서 배우는 지혜
최원형의 불교와 생태적인 삶
불교는 나의 삶
우리동네 우리절
지역불교 구심점 사암연합회
김규보 기자의 불교학 리더에게 듣다
최호승 기자의 문인을 만나다
황순일의 원전 자타카
김정빈의 일화로 보는 불교
김성순의 지옥을 사유하다
철학자 이진경 선어록을 읽다
성원 스님의 나의 천진불
조정육의 불교의 발견
이병두의 사진으로 보는 불교
정진희의 사찰미술여행
최병헌의 한국역사와 불교
김권태의 마음을 읽다
오중철의 돈황벽화 감통설화
이제열의 파격의 유마경
강병균의 수학자가 본 금강경
정운 스님의 전심법요
포교사의 하루
신현득의 내가 사랑한 동시
재마 스님의 존재여행
주수완의 미술사학자와 읽는 삼국유사
불교작가를 말하다
성효 스님의 그림이 있는 선시
남수연 기자의 부탄 들여다보기
나의 신행일기
기사 (전체 5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연재] 백담사 무금선원 유나 영진 스님
반갑습니다. 오늘은 ‘출가에서 열반까지’라는 주제로 지난 1주일간 집중수행을 하고 회향하는 날입니다. 이렇게 집중수행에 동참한 여러분이 고맙고, 부럽기도 합니다. 사실 부처님이 출가해서 열반하기까지 실제로는 45년이 걸렸는데, 우리는 1주일 만에 끝내
권오영 기자   2017-03-20
[연재] 조계종 고시위원장 지안 스님
오늘은 바라밀선원이 이전해 새롭게 개원하는 뜻 깊은 날입니다. 절을 세우는 이유는 홍법도생(弘法度生)하기 위함입니다. 홍법도생이란 부처님 법을 널리 펼쳐서 중생을 제도한다는 의미입니다. 전법도생이라는 말도 같은 뜻입니다. 결국 법당을 여는 것은 중생을
정리=권오영 기자   2017-03-13
[연재] 부산 여여선원장 정여 스님
오늘은 1000일 기도를 입재하는 날입니다. 1000일간 기도를 한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닌데, 이렇게 원력을 내고 기도에 동참한 여러분들이 정말 대단합니다. 여러분과 함께 기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보도록 하겠습니다. 기도는 혼탁한 마음 정화‘이
정리=권오영 기자   2017-02-27
[연재] 부산 관음사 회주 지현 스님
지금 이 순간 이 자리에 계신 모든 분들을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부처님께서 꽃을 한 송이 들었을 때 가섭존자는 빙그레 웃었다고 합니다. 그 웃음으로 인해 가섭존자는 부처님의 ‘정법안장 열반묘심(正法眼藏 涅槃妙心, 고요한 정적의 마음 가운데 바른 진리의
권오영 기자   2017-02-20
[연재] 조계종 중앙종회의장 원행 스님
새해가 밝았습니다. 여러분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오늘 제가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은 말씀은 우리 역사에 대해 바르게 알자는 것입니다. 한국불교의 중국 전래설은고정관념서 못 벗어났기 때문발타라·허황후 등 기록 보면한국불교가 중국보다 빨
정리=권오영 기자   2017-02-06
[연재] 국제 보리선수 진푸티상사
보리선수 수행을 배우는 여러분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눌 수 있게 되어서 무척 기쁘고 반갑습니다. 올 한해 수행을 통해 항상 건강하고 행복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또 좋은 결실을 맺는 한해가 되시기를 발원합니다. 석가모니부처님 이후에도많은 깨달은 이 나
정리=권오영 기자   2017-01-23
[연재] 서울 정각사 주지 정목 스님
우리는 지금 인터넷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가만히 앉아서 스마트폰 하나면 모든 것을 해결할 수 있습니다. 미국에서 생산된 물건도 스마트폰으로 결제하면 며칠 지나지 않아 집에 도착합니다. 온 세상이 다 내 시장입니다. 매점에 있는 것만 내 시장이 아니라
정리=권오영 기자   2017-01-16
[연재] 해피법당 지도법사 해피 스님
오늘은 ‘윤회의 진실’에 대해 함께 공부해 보겠습니다. ‘경험하지 못했다’는 이유들로윤회 부정하는 건 어리석은 생각붓다, 고집 놓게 하려 윤회 강조자아 윤회한다는 주장 사실 아냐중생 삶 청산하는 길 제시 못해몸 무너지면 새 몸으로 태어나새로운 존재의
정리=권오영 기자   2016-12-19
[연재] 조계종 포교원장 지홍 스님
오늘은 여러분과 수행에 관한 이야기를 나눠보고자 합니다. 부처님께서는 “횃불을 들고 어두운 방에 들어가면 어둠이 사라지듯이, 수행하는 사람이 깨우쳐 진리를 보게 되면 무명은 곧 없어지고, 밝음만 항상 있게 된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천년동굴에 횃불 밝히
정리=권오영 기자   2016-12-13
[연재] 완주 송광사 회주 도영 스님
작야몽중 두두불(昨夜夢中 頭頭佛) 금조개안 물물살(今朝開眼 物物薩)어젯밤 꿈속에서는 머리 머리마다 부처이더니, 이른 아침에 눈을 뜨고 보니 만나는 사람마다 보살이로구나.욕망 가득한 중생이기에끊임없는 고통 이어지지만모든 것 놓아버리는 순간삶의 주인공으로
정리=신용훈 전북주재기자   2016-11-29
[연재] 불국사 승가대학장 덕민 스님
塵埃楓葉滿室 隨掃隨有(진애풍엽만실 수소수유) / 然而不可敗掃 以爲賢於不掃也(연이부가패소 이위현어부소야) /若本無一物又何加焉 有詩錄呈(약본무일물우하가언 유시록정) / 簾捲穿窓戶不扃 隙塵風葉任縱橫(염권천창호불경 극진풍엽임종횡) / 老僧睡足誰呼
정리=주영미 기자   2016-11-22
[연재] 인천 수미정사 회주 종연 스님
부처님은 어떤 분입니까. 부처님이 어떤 분인지에 대해 보통 자성불, 법신불, 보신불, 화신불 등을 이야기합니다. 하지만 부처님을 말이나 언어로 표현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시간과 공간을 뛰어넘기 때문입니다. 인연과 인과는 시간과 공간 속에서만 이뤄지는
정리=허광무 수도권 직할 지사장   2016-11-08
[연재] “계 지키지 않으면 분별망상에 휘둘리고 삼매 못 얻어”
오늘 공부할 내용은 ‘수기갈마입문(隨機羯磨入門)’입니다. ‘갈마’란 승단을 의지해서 살아가는 출가자가 반드시 배워야 할 지식입니다. 계율은 지악수선·무상보리 근본지지·작지 계율 실천의 두 바퀴혜능 ‘무상송’ 전체가 계율이야기계율로 허물 고
정리=조장희 기자   2016-11-01
[연재] 동방문화대학원대 교수 서광 스님
오늘 이야기의 주제는 ‘심플하게 사는 법’입니다. 먼저 고백할 게 있습니다. 저는 어떻게 사는 게 심플한 것인지 잘 모릅니다. 아마 복잡하게 살고 있어서 그러지 않을까 합니다. 그래서 여러분과 대화하며 어떻게 사는 게 심플한 것인지를 생각해보도록 하겠
정리=임은호 기자   2016-10-24
[연재] 서울 행불선원장 월호 스님
오늘 여러분이 일상에서 겪는 고통에서 벗어나는 가장 손쉬운 방법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현대인들은 대부분 고통스럽다고 말을 하는데 고통은 왜 생기는 것일까요? 그것은 내가 있기 때문입니다. 생로병사 모든 고통의 중심에 내가 있다 보니 고통은 계속되는
정리=문영배 광주지사장   2016-10-18
[연재] 이창구 전북불교대학 학장
제바달다에게 가장 큰 아픔은 무엇이었을까요. 그는 사촌형님인 부처님을 죽이려고 했습니다. ‘부처님만 계시지 않았다면 내가 임금이 됐을 텐데, 나는 머리도 좋고 운동도 잘하고 용감하지만 부처님이 옆에 계시니 늘 2등이야’라고 생각했습니다. 부처님의 존재
정리=신용훈 전북주재기자   2016-10-13
[연재] 박동섭 대만 자제대학 한국대표
대만 자제공덕회를 들어 보셨나요? 여기 스님과 불자들이 많이 계시지만 아직 많은 분들이 자제공덕회가 어떤 단체인지 잘 모르실 겁니다. 50년 맞은 대만 자제공덕회72개국에 지부·천만명 회원불교단체로는 세계 최대규모지진·쓰나미 등 재해 때마다제일 먼저
정리=주영미 기자   2016-09-27
[연재] 동국대 명예교수 해주 스님
한국의 화엄사상과 수행 전통은 의상에게서 비롯된 의상계가 그 주류를 이루고 있음은 널리 인정되고 있습니다. 의상 스님은 제자들에게 항상 자기의 오척(五尺)되는 몸과 마음인 십불(十佛)을 바로 보고, 본래자리인 법성가(法性家)에 돌아갈 것을 가르쳤습니다
정리=김규보 기자   2016-09-06
[연재] 인천불교회관 주지 일지 스님
오늘은 우란분절입니다. 백중이라고도 하는데 ‘우란분경’에는 우란분절의 기원에 대해 나와 있습니다. 목련존자가 육신통을 얻어 돌아가신 어머니의 모습을 찾았더니 어머니는 아귀로 태어나 심한 고통을 겪고 있었습니다. 신통력으로 어머니를 구하려 했으나 어머니
정리=수도권 직할 허광무 지사장   2016-08-29
[연재] 영축총림 통도사 율원 교수사 도암 스님
백중을 앞두고 있습니다. 선망 부모, 선망 형제·자매, 선망 자손. 먼저 가신 분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먹먹해집니다. 우리는 그분들이 이 세상을 떠나 조금 더 나은 세상에 가서 살기를 발원합니다. 그분들이 수많은 복덕과 공덕이 갖추어진 상태에서 이 세상
정리=주영미 기자   2016-07-19
 1 | 2 | 3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