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2.12 화 18:26
> 교계
설정 스님 측, “허위보도 불교닷컴에 10억 손해배상”
권오영 기자  |  oyemc@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1  17:20: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10월11일 보도자료 통해 밝혀
불교닷컴 후원계좌·보증금 가압류
정정 않을 땐 1일 500만원 청구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1번 설정 스님의 은처자 의혹 등을 제기한 불교닷컴에 대한 비판여론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설정 스님 측 선대본부가 불교닷컴을 상대로 10억원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설정 스님 측은 앞서 불교닷컴을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으로 형사고소한 상태다.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는 10월11일 오후 보도자료를 내고 “설정 스님의 은처자 의혹을 제기하며 총무원장 선거를 혼탁하게 만들고 있는 불교파괴세력 불교닷컴에 대해 엄중히 경고하며 사법당국에 정식으로 제소했다”고 밝혔다. 특히 설정 스님 측은 “10월11일 불교파괴세력 불교닷컴의 보도와 관련해 근거 없는 허위 보도를 인정하는 정정보도를 진행하라고 요구하고, 이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1일 500만원을 지급하라는 소를 제기했다”며 “이와 별도로 10억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민사소송을 진행했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설정 스님 측은 10월10일 “불교닷컴의 근거 없는 허위기사를 근절하고 흑색 비방선거의 뿌리를 뽑기 위해 서울중앙지검에 이모 대표를 명예훼손과 업무방해 혐의로 고소했다”고 설명했다. 또 불교닷컴의 후원계좌와 임차보증금에 대해서도 가압류와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고 선거대책본부 측은 밝혔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1411호 / 2017년 10월 1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권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22
전체보기
  • 나그네 2017-10-16 21:40:30

    호적등본에 등재된 자식이 있다 치더라도 그것이 꼭 혼외자라는 증거가 될수는 없다. 옛날에는 가까운 인척중에 아이들을 남겨놓고 부모가 죽거나 기타의 피치 못할 사고가 생겼을 경우에 친척중에 가까운 쪽 호적에 자식으로 올리는 경우가 있었다.신고 | 삭제

    • 한심스러운 것들 2017-10-12 11:06:08

      겨우 믿는게 설정 큰스님 호적등본밖에 없는가 종책으로 깨끗하게 승부해라 출가해서 배워 먹은게 그런것이라면 차라리 수행복 다 벗고 그리 막행해라 그게 차라리 정직해 보인다 오계 의미도 모르는 것들신고 | 삭제

      • "안동역에서" 노래 가사에 2017-10-12 06:46:05

        호적등본아 !

        안오는건지~ 못오는건지~
        대~답없는사람아~~ 기다리는 내마음만
        녹고녹는다신고 | 삭제

        • 왜 호적등본은 공개하지 못하는 2017-10-12 05:16:00

          호적등본을 공개하면 되지

          관계도 없는 자의 유전자 검사표는
          바로 공개하면서

          왜 호적등본은 공개하지 않는가 ?

          아니 공개 못하는 이유가 있는가 ?

          심히 의심 스럽네.신고 | 삭제

          • 개망신 2017-10-11 23:36:20

            불교닷컴에서 제시한 설정딸의 친자확인 소송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답을 못했으니
            분명한 설정의 딸로 봐도 된다는것을 인정한 셈이다.
            가짜 서울대 졸업생 행세로 조계종 전체를 속여 수덕사의 방장까지 해처먹어 부처님을 능멸한 죄 !!

            망신 망신 개망신.
            대한민국 불교의 본산인 조계종 최악의 수치로 역사에 남을것입니다.

            이런 엉터리중이 당선된다면 조계종의 불자들을 죽이는것입니다신고 | 삭제

            • 멱우 2017-10-11 22:59:08

              자승과 그의수족들은 조계종역사에 길이남을 간선제 총무원장선거를 밀어붙이며 엉터리선승을 아바타로내세워 조계종단을
              쑥시기판으로 몰아넣었다.
              자기들은 사전에 예행연습부터 모든 선거운동을 모의하고 100m경주에서 50m를 먼저뛰면서 어찌보면 하나마나한 게임을
              진행하고있다.
              수불스님 뒷조사는 물론일것이고 얼마나 탈탈탈 털었을까?
              털어도 뚜렸하게 법적인 하자가없으니 뭐라도 꼬투리를 잡으려고 안달이다.
              설정의법적하자는 승려로서는 있을수없고 씻을수없는 치명타 임에도 수족들은 은폐하려고 난리를 피우고있다.
              과연 선거인단은 누구의손을 들어줄것인가?신고 | 삭제

              • 범불자대회 2017-10-11 22:06:26

                오늘 저녁에 진행된
                범불자대회 동영상 인터넷에 떴던데..
                대단하네!
                종단에서 아무리 협박하고 거짓변명하여도
                우리종도들은 청정승가구현을 위해
                꿋꿋이 나아갈것이다
                모든 원인제공은 비리승들이 해놓고
                진실보도한 언론계만 잡아족치네!
                그럴수록 우리종도들은
                더욱더 하나로 다져질뿐이다!!
                적폐청산!!신고 | 삭제

                • 1234 2017-10-11 21:29:31

                  DNA검사를 이리피하고 저리피하고 피하는넘이 구린넘이다신고 | 삭제

                  • 빠른공개 2017-10-11 19:13:10

                    공개만 하시면 말끔정리됩니다
                    이주 쉽고 가장 빠른 방법임니다.
                    그러면 어른스님의 의혹은 제로..신고 | 삭제

                    • 불자 2017-10-11 18:53:21

                      설정 큰스님을 모함하다니
                      닷콩을 박살내버립시다
                      붓다에게도 어떤 여인이 거짓임신으로
                      지랄발광하다 지 무덤파더니
                      닷콩이 그 꼴낫네
                      악마가 나쁘다하지만 닷콩은
                      악마보다 더 나쁘다신고 | 삭제

                      2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라인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구독신청 : 02-725-7010  |  광고문의 : 02-725-7013  |  편집국 : 02-725-7014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  제호 : 법보신문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