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2.12 화 13:40
> 교계
“수불 스님 측 아니면 말고식 비방 우려스럽다”
권오영 기자  |  oyemc@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1  20:33: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설정스님 측, 중선위‧호법부에 고발
“선거운동 마지막 날 상식 밖 행동”
“선거 끝난 이후에도 책임 물을 것”
“수불 스님 측 적폐연대와 같은 길”

   
설정 스님 측 선거대책본부는 10월11일 기자간담회를 열어 “선거운동 기간 동안 발생한 무분별한 비방과 금품살포 등 선거법을 명백히 위반한 사항에 대해서는 선거 이후에도 반드시 책임을 묻기로 했다. 그렇게 해야 선거 때마다 되풀이되는 비방과 금권선거를 막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에 출마한 수불 스님의 선거대책본부가 공식선거운동기간 마지막 날인 10월11일 느닷없이 전국의 선거인단에게 설정 스님을 비방하는 홍보 문자를 발송한 것과 관련해 즉각 중앙선관위에 고발장을 접수했다.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에 따르면 수불 스님 측은 이날 오후 5시30분경 전국 선거인단에게 설정 스님을 비방하는 문자를 대량으로 발송했다. 특히 수불 스님 측은 사실 확인을 거치지 않은 불교닷컴의 기사내용을 그대로 인용해 홍보 웹문자로 발송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때문에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는 “이러한 행위는 후보비방을 엄격히 금지한 명백한 선거법 위반”이라며 이날 오후 수불 스님과 종삼‧법만‧미산‧범각‧휘광‧현조 스님 등 선대위원장 등을 중앙선관위와 호법부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 관계자는 “수불 스님 측에서 후보에 대한 네거티브보다 종책 대결을 펼쳐야 한다고 호소해놓고, 정작 선거운동 마지막 날 이 같은 행위를 하는 것은 상식 밖”이라며 “선거가 끝나더라도 반드시 그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선거운동을 마무리하는 기자간담회를 열어 “이번 선거기간 동안 설정 스님에 대한 무분별한 비방으로 힘든 과정을 겪었다”며 “선거대책본부는 가급적 조용한 선거를 치르겠다는 원칙에 따라 합리적으로 대응하고 있지만 마지막까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아니면 말고’식의 흑색선전이 난무해 매우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설정 스님 측은 이어 “후보자스님은 선거가 끝나면 화합하고 원융하며 상생의 길을 열어가야 한다고 강조하셨다”며 “그러나 선거운동 기간 동안 발생한 무분별한 비방과 금품살포 등 선거법을 명백히 위반한 사항에 대해서는 선거 이후에도 반드시 책임을 묻기로 했다. 그렇게 해야 선거 때마다 되풀이되는 비방과 금권선거를 막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설정 스님 측은 또 수불 스님 측에서 선거운동기간 마지막 날 성명을 통해 ‘설정 스님의 호적을 공개하라’고 요구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중앙종회의원 성화, 만당 스님 등은 수불 스님 측이 선거인단에 발송한 설정 스님 비방 문자와 관련해 수불 스님 측 선대위원장 등을 호법부와 중앙선관위에 고발했다.
설정 스님 측은 “은처자 의혹과 관련해 설정 스님은 ‘필요하다면 유전자 검사까지 받겠다’고 밝혔다”며 “의혹을 제기한 측에서 관련자들을 데리고 오면 언제든지 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설정 스님의 호적에 관한 사항은 이미 중앙선관위에 제출된 상태”라며 “수불 스님 측에서 공개를 요구하기 이전에 중앙선관위에 요청하면 열람할 수도 있는 사항이다. 그럼에도 이런 요구를 하는 것은 공연한 음해”라고 지적했다.

설정 스님 측은 이와 함께 “수불 스님 측에서 적폐시민연대와 해종언론 등이 제기하는 의혹을 아무런 확인도 없이 제기하는 것으로 스스로 이들과 함께 가고 있다는 점을 시인한 것”이라며 “(불교닷컴이 제기한) 은처자 의혹에 대해 법적으로 고소고발을 해놓은 상태이기 때문에 곧 그 결과가 드러날 것”이라며 “정확하지 않은 내용을 가지고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서는 반드시 그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1411호 / 2017년 10월 1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권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53
전체보기
  • 2017-10-14 11:21:48

    김응철교수
    불자인구 300만 감소.
    불자 인구가 가장 많이 감소한 지역은?

    부산, 울산, 경남 등 경상지역.

    이 시기 부산지역 교구장은 누구?
    그리고 부산과 창원에 있는 절은?

    그런데 책임을 누구에게 전가 시키는 건지.

    불자감소에 가장 큰 책임이 있는 사람이
    남탓만 한다.

    부끄럽다.

    그러고도
    1000만 불자
    운운 할 수 있을까?

    참으로 뻔뻔하다.신고 | 삭제

    • 아이고 2017-10-12 15:06:01

      부끄러워라신고 | 삭제

      • 즉각 사퇴하시라 2017-10-12 12:54:31

        불교와 사부대중을 위한다면
        즉각사퇴하시라
        즉각 사퇴하시라신고 | 삭제

        • 경이로운 세상!! 2017-10-12 12:36:11

          경이롭고도 신비의 세상임니다..
          한때의.실수는 누구나 하기도 합니다.
          책임을지고 형님의 호적에 것도 ...
          그런데 여기까지 올수 있었던
          그 힘은 무었인지 놀랍슴니다..
          존경했던 어른스님!!신고 | 삭제

          • 딸아빠 확인 2017-10-12 11:57:21

            떴습니다

            설정스님 딸

            전O경, 설정 스님의 속가 맏형에 입적 “확인”

            불교닷컴 확인.신고 | 삭제

            • 불자의 아픔 2017-10-12 11:08:00

              딸 조카 은처자 허위학력....사우재산!!
              돈 살포..!
              만약 낭떠러지에서 부처님께서 한가지 줄만 당기라고 하심다면 차라리 열심으로 모은 돈을 잡겠슴니다.
              불자들과 스님들께서는 무엇이 중요한지를
              이미 알고 계십니다.신고 | 삭제

              • 스님들의 지혜로움이.. 2017-10-12 10:57:04

                많은 선거인단 스님들의 지혜로움으로
                새롭게 발돋움할수있는 우리 불교가되어
                불자됨이 부끄럽지 않도록 간절히 합장드립니다.

                엉킨 실타래가 술술 풀려질수있게 할수있는건 스님들의 밝은 지혜로움임니다.
                쌍둥이 아빠니.은처자집단의 신도라는
                소리를 듣고 절에 다닐 용기가 부족해졌슴니다.
                불자가 승가를 공경하고
                스님들의 가르침을 따를 수있도록 새로운 바람을
                간절하게 염원드립니다...불자합장..신고 | 삭제

                • 종헌종법 2017-10-12 10:20:49

                  <종헌>
                  제9장 총무원
                  제1절 총무원장
                  제53조 (1)총무원장의 자격은 승납30년, 연령50세 법계 종사급 이상의 ‘비구’로 한다.

                  참고로 “비구”란 청정비구.. 음행을 하지 말아야 한다. 부처님시대에 음행은 사바라이죄로 음행을 어기면 승단에서 추방된다.

                  고로 애초에 설정스님은 총무원장 자격 뿐만 아니라 스님 자격도 없는 사람입니다.신고 | 삭제

                  • 왜 호적등본 공개는 못하는가 ? 2017-10-12 10:18:54

                    호적등본을 공개하면 되지

                    관계도 없는 자의 유전자 검사표는
                    바로 공개하면서

                    왜 호적등본은 공개하지 않는가 ?

                    아니 공개 못하는 이유가 있는가 ?

                    심히 의심 스럽네.신고 | 삭제

                    • 설정 총무원장당선 2017-10-12 09:43:11

                      오후신문 요약

                      스브리 ㅠ100억 돈쓰고 낙마 ㅋㅋㅋㅋ

                      불교닷컴 비방전 성공못해 ㄹㅎㅎㅎ

                      기사 브릿핑신고 | 삭제

                      5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라인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구독신청 : 02-725-7010  |  광고문의 : 02-725-7013  |  편집국 : 02-725-7014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  제호 : 법보신문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