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0.20 금 22:03
> 교계
수불 스님 “설정 스님에 축하…심기일전하겠다”10월12일 선거관련 소회
최호승 기자  |  time@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2  17:32:1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82표를 획득해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도전에 실패한 수불 스님이 당선인 설정 스님에게 축하를 건네는 한편 “심기일전하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수불 스님은 10월12일 “지지해준 종도와 사부대중의 염원을 덕과 지혜 부족으로 잘 받들지 못해 송구하다”며 “설정 스님에게 축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선거운동을 해온 선대위 스님들을 중심으로 모든 역량을 모아 심기일전해서 종단 미래를 열어갈 대안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또 “지지해준 82분의 선거인단스님들의 뜻과 사부대중이 한국불교와 종단에 바라는 염원과 요청들을 실현하기 위해 부족한 부분은 보완하겠다”며 “이제 시작이라는 마음으로 멀리 바라보면서 새롭게 출발하겠다”고 말했다.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411호 / 2017년 10월 1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다음은 수불 스님 소회 전문.

선거결과와 관련 수불스님의 소회


선거운동 기간 동안 지지해주셨던 많은 종도와 대다수 사부대중의 염원을 소납이 덕과 지혜가 부족한 탓으로 결과적으로 잘 받들지 못해 매우 송구하게 생각합니다. 아울러 설정스님에게도 축하의 인사를 드립니다.

사부대중들께서도 잘 아시는 것처럼 이번 선거는 그 과정이나 결과 면에서 매우 유감스러운 부분이 많았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추후에 말씀드릴 기회가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선거를 치르면서 우리 종단의 민낯이 여기까지 왔구나 하는 참담한 현실을 절감했습니다. 그러나 소납은 좌절하지 않겠습니다. 또 소납과 함께 했던 분들에게, 한국불교의 희망을 걸고 성원을 보내주셨던 사부대중에게 희망의 불씨를 꺼뜨리지 않도록 할 수 있는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또한 엄청난 불이익을 감수하고 소납과 함께 선거운동을 해온 선대위 스님들을 중심으로 모든 역량을 모아 심기일전해서 종단의 미래를 열어갈 대안을 만들어나가겠습니다.

지지해주신 82분의 선거인단 스님들의 뜻과 대다수 사부대중이 한국불교와 종단에 바라는 염원과 요청들을 실현해내기 위하여 부족했던 부분은 보완해나가겠습니다. 이제 시작이라는 마음으로, 멀리 바라보면서 새롭게 출발하겠습니다.

앞으로 어려운 일이 많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아무리 어려운 일이 닥치더라도 끝까지 견뎌내겠습니다. 이번이 종단을 위해 헌신하는 첫 걸음이자 소중한 경험이라고 생각하겠습니다. 또한 우리 종단을 되살릴 좋은 종책을 만들고 인재를 양성하는데 힘을 쏟아 붓겠습니다. 그리하여 우리 종단의 미래를 차분히 준비하겠습니다.

더 정진하겠다는 말씀으로 선거를 마친 후의 인사와 소회를 가름합니다.
나무 석가모니불.


불기 2561년(2017년) 10월 12일
비구 수불 합장


 

 

 

최호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설정스님 화이팅 2017-10-14 16:08:13

    수브리 아웃
    불교닷컴 아웃

    오늘은 조계종 기쁜날

    설정총무원장 당선 와와왕신고 | 삭제

    • 멱우 2017-10-13 00:42:41

      조계종은 깊고깊은 수렁에빠져 자정능력을 상실한채 스스로 해쳐나오지 못하는구나.
      오호~ 통제라..
      대다수 스님들과 신도들이 원하는 직선제선거를 외면한채 자기들만의 리그를 감행한
      자승파는 이겨도 이긴게 아니라는것을 명심하고 양심껏 대오 각성하길 바란다.
      비웃을지 모르겠지만 이것만은 꼭 말해주고싶다.
      자승대 반자승의 게임에서 비록 표대결에선 졌지만 81%의 불자들이 직선제선거를
      선호했다는 사실만봐도 자승과집행부를 불신임했다는것을 여실히 보여주는것이다.
      잊지말아 주길바란다..신고 | 삭제

      • 누가 썼을까 2017-10-12 23:50:42

        수불 스님 입장문을 누가 쓴지는 모르겠지만 이건 수불스님을 죽이는짓이다. 자기 감정을 다스리지 못하고 후보자 수불스님을 두번 죽이는구나. 한심한 사람들 같으니라고. ㅉㅉ신고 | 삭제

        • 쪼잔하긴 2017-10-12 23:47:59

          속인들도 선거 끝나면 당선인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속좁게 이게 뭡니까. 스스로 자멸을 부르는 구만신고 | 삭제

          • 마하 바라밀 2017-10-12 22:57:47

            거룩하시고 담대하시고 정의로운
            83분의 선각자스님들!!!
            부처님의 광명과 가피의 힘은 무궁할 것 입니다.
            한국 불교의 거대한 태양이 되어 주소서!!!
            깨어있는 불자들은 스님들을 따르옵니다.신고 | 삭제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  제호 : 법보신문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