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1.17 금 20:25
> 교계
설정 스님, 불교문화 융성·선학원 문제에 관심10월31일 중앙종무기관 라운딩서 종책 방향 시사
최호승 기자  |  time@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31  15:22:5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10월31일 중앙종무기관 각 부서를 방문해 격려를 건네고 간략한 업무현황을 보고 받았다. 사진은 박물관 방문 모습.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불교문화 융성과 선학원 문제에 깊은 관심을 표명했다.

설정 스님은 10월31일 오후 중앙종무기관 부서별 라운딩을 하면서 격려를 건넸다. 특히 박물관, 선학원대책위 사무실 방문에 시간을 할애했다. 총무부장 지현, 사서실장 심경 스님 등이 수행하며 간략한 업무보고를 겸했다.

설정 스님은 “21세기는 문화강국이 강국이다. 불교문화가 융성해야 한다”고 운을 뗐다. 스님은 “문화재 70%가 불교문화재다. 불교가 문화의 주체로서 역할을 확실히 못하고 있다”며 “정부와 관계 속에서 새롭게 정립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선학원대책위 사무실에 들른 설정 스님은 “강력한 팀이 구성됐느냐”고 먼저 물었다. 스님은 “조계종에 등록하면 절을 뺏긴다는 인식이 팽배한 시절이었다. 선학원에 등록하던 당시와 지금은 다르다”며 “선학원 관련 종도들 인식이 잘못된 것 같다. 바른 인식 확산을 위한 적극적이고 철저한 홍보를 해달라”고 주문했다.

라운딩 후 불교문화와 선학원 대책 관련 관심이 종책으로 이어질 가능성에 대해 설정 스님은 “선학원과 원래 일불제자다. 지금은 갈등 상황이지만 대각회와 교류하듯 언젠가 화합할 수 있다”며 “자세한 내용은 추후에 밝히겠다”고 부인하지 않았다.

이날 총무부, 기획실, 법무감사국, 재무부, 문화부, 사회부 등 조계종 중앙종무기관 각 부서를 라운딩한 설정 스님은 직원들과 처음 눈을 맞췄다. 스님은 “수생에 떨어졌던 한 가족들을 만난 것 같다”고 친근함을 표했다.

   
▲ 설정 스님은 10월31일 오전 조회에 처음 참석 뒤 교역직 및 일반직 종무원들과 ‘불교다운 불교, 존경받는 불교, 신심나는 불교’를 위한 정진을 다짐하기도 했다.
한편 설정 스님은 10월31일 오전 조회에 처음 참석했다. 교역직 및 일반직 종무원들과 ‘불교다운 불교, 존경받는 불교, 신심나는 불교’를 위한 정진을 다짐하기도 했다.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414호 / 2017년 11월 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최호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31
전체보기
  • 악의적 선동질하는 악플러 2017-11-17 13:16:24

    니가 남들을 해코지 한 만큼
    인신공격 악플과 나쁜 의도로 악의적
    선동질 악플단 만큼
    남들을 무너뜨리려고 한 만큼
    똑같이 되돌려 받기를
    부처님전에 기도드린다.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신고 | 삭제

    • 국번없이 1366 2017-11-16 16:25:02

      우리의 할머니
      우리의 어머니
      우리의 누이
      우리의 아내
      우리의 처제
      우리의 여동생
      우리의 사촌 여동생들
      우리의 연인
      우리의 딸
      우리의 손녀

      스스로 단도리 잘 하세요. (증거수집필수)

      직장내 성폭력, 성상납 근절되어야 합니다.

      간곡히 지금바로 신고하세요

      한국성폭력상담소 02-338-5801~2
      한국여성의전화 02-2263-6465
      다누리콜센터 1577-1366
      여성긴급전화 국번없이 1366
      한국여성민우회 02-335-1858
      대한법률구조공단 132신고 | 삭제

      • 악의적 선동질하는 악플러 2017-11-15 20:20:04

        니가 남들을 해코지 한 만큼
        인신공격 악플과 나쁜 의도로 악의적
        선동질 악플단 만큼
        남들을 무너뜨리려고 한 만큼
        똑같이 되돌려 받기를
        부처님전에 기도드린다.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신고 | 삭제

        • 부처님께 발원드린다 2017-11-15 19:07:51

          선학원에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명진스님께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영담스님께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수불스님께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송담스님께 비아냥거리며 악의적 악성댓글

          너의 구업은 많이 쌓여져 있다

          곧 악플러는 인과응보를 받으리라.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신고 | 삭제

          • 정체성상실비정상->정상화발원 2017-11-15 16:26:49

            ① 훈요1조: 국가의 대업은 여러 부처의 호위를 받아야 하므로 선(禪)·교(敎) 사원을 개창한 것이니, 후세의 간신(姦臣)이 정권을 잡고 승려들의 간청에 따라 각기 사원을 경영, 쟁탈하지 못하게 하라.
            ---------------------------------------
            전 법진 스님 현 선학원 최이사장 "성폭력 가해자" OUT 선학원 직선제를 실현하라
            1. 이사장 외 보직이사 재 선출 - 직선제 발원
            2. 미등록 법인 사찰 대상 ‘가등록 제도’ 신설 에 대한 축하 논의
            3. (재) 선학원 살림 공개 토의
            불교망신,나라망신입니다신고 | 삭제

            • 부처님께 발원드린다 2017-11-12 17:40:25

              많은 사람들에게 악의적으로 인신공격은 기본이고
              의도적 악성댓글 선동질하는 아주 못된 악플러
              외나무다리에서 꼭 악성댓글로 공격한 모든 사람들
              다 만나기를 부처님께 발원 올린다.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신고 | 삭제

              • 부처님께 발원드린다 2017-11-12 17:37:24

                선학원에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명진스님께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영담스님께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수불스님께 악의적 악성댓글 선동질

                송담스님께 비아냥거리며 악의적 악성댓글

                너의 구업은 많이 쌓여져 있다

                곧 악플러는 인과응보를 받으리라.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신고 | 삭제

                • 살고있다 2017-11-12 13:45:26

                  조계종의 모태가 되는 (재) 선학원에는

                  일반출가자인 최이사장님은 독재자이면서

                  사기꾼이고, 불교로 장사하는 장사꾼

                  돈세탁의 일인자
                  돈상납

                  성폭력의 일인자
                  성상납

                  독재자의 일인자
                  절뺏기

                  살고있다.

                  독재자의 끝은 역사가 증명하듯 늘 한결같다신고 | 삭제

                  • 국번없이 1366 2017-11-12 12:18:56

                    우리의 할머니
                    우리의 어머니
                    우리의 누이
                    우리의 아내
                    우리의 처제
                    우리의 여동생
                    우리의 사촌 여동생들
                    우리의 연인
                    우리의 딸
                    우리의 손녀

                    스스로 단도리 잘 하세요. (증거수집필수)

                    직장내 성폭력, 성상납 근절되어야 합니다.

                    간곡히 지금바로 신고하세요

                    한국성폭력상담소 02-338-5801~2
                    한국여성의전화 02-2263-6465
                    다누리콜센터 1577-1366
                    여성긴급전화 국번없이 1366
                    한국여성민우회 02-335-1858
                    대한법률구조공단 132신고 | 삭제신고 | 삭제

                    • 부처님께 발원드린다 2017-11-11 14:21:19

                      의도적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악의적 선동질 악성댓글을 올리는 악플러가 악성댓글로 공격한 모든 사람들을외나무다리에서 꼭 만나기를 부처님께
                      발원드린다.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
                      옴마니 반메훔신고 | 삭제

                      3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라인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  제호 : 법보신문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