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추본·사노위 2차 한반도 평화기원 법회 봉행
민추본·사노위 2차 한반도 평화기원 법회 봉행
  • 조장희 기자
  • 승인 2017.11.01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6일 광화문 KT사옥 앞
 

북미 대치 국면 속에서 11월7~8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첫 방한을 앞두고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전쟁을 반대하며 평화를 발원하는 법회가 마련됐다.

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본부장 법타 스님, 이하 민추본)와 사회노동위원회(위원장 혜용 스님, 이하 사회노동위)는 11월6일 오후 6시30분 광화문 KT사옥 앞에서 ‘한반도 전쟁반대·평화기원 법회’를 봉행한다. 8월28일 1차 기도법회에 이은 남북평화 전쟁반대 2차 기도 법회다.

민추본 사무총장 진효 스님과 사회노동위 실천위원 스님들이 참석해 법고의식, 평화기원 정진, 발원문 낭독하며 평화의 메세지를 전한다. 반전평화 국민행동 대표의 연대사도 마련됐다. 

사회노동위 관계자는 "이 땅에서 전쟁이 일어나 남과북 어느 한사람이라도 희생이 일어나서는 안 된다"며 "간절한 마음을 담아 남과북 모든 사람이 함께 평화를 이루어 남북통일의 시대로 갈 수 있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조장희 기자 banya@beopbo.com

[1414호 / 2017년 11월 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