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수능 앞둔 수험생 어머니의 간절한 발원
대입수능 앞둔 수험생 어머니의 간절한 발원
  • 조장희 기자
  • 승인 2017.11.14 13:4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학년도 대입수능시험을 일주일 앞둔 11월9일, 서울 조계사(주지 지현 스님)는 ‘대학합격발원 수능기도법회’를 봉행했다. ‘자녀를 위한 행복한 동행, 111일 화엄성중기도’와 연계해 수능특별기도를 시작한 수험생 학부모들은 애타는 마음으로 조계사 부처님 전에 엎드렸다. 자녀들이 최선의 결실을 맺을 수 있길 기원하며 서원지를 작성하고 초 공양을 올리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기도를 마치고 나온 배혜정(48)씨는 “편안한 마음으로 시험에 임해 제 실력을 발휘할 수 있길 기원했다”고 말했다. 조계사 수능특별기도는 11월15일 회향한다.

조장희 기자 banya@beopbo.com
 


[1415호 / 2017년 11월 15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불법승 2017-11-18 16:01:56
삼보에 귀의합니다 _()_

기도는 혼자해라 2017-11-17 22:07:24
청정한 스님이 법회를 봉행해야 효력이 있지 범계권승이 봉행하는 법회는
안하니만 못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