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불심, 설 앞두고 이웃 위한 자비 나눔
창원 불심, 설 앞두고 이웃 위한 자비 나눔
  • 주영미 기자
  • 승인 2018.02.12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4일, 창원연·금강자비회
한부모가정 등에 5000만원

 
민족의 명절 설을 맞아 창원 불교도들이 지역의 소외 이웃을 위한 자비행을 펼쳤다.

창원시불교연합회(회장 도홍 스님)와 금강자비회(이사장 원문 스님)는 2월4일 창원시청 시민홀에서 ‘제28회 이웃사랑 자비나눔 한마당’<사진>을 개최했다. 이 법석에서 창원시불교연합회와 금강자비회는 창원시 등에서 추천받은 지역 소외 이웃을 위한 다양한 나눔을 마련하고 설 명절을 따뜻하게 보내기를 기원했다.

행사에서는 한부모 가정 30가구에 60만원씩 1800만원을 전달한 것을 비롯해 모범 청소년 25명에게 장학금 각 60만원씩 1500만원, 다문화 가정 결혼이주여성 18명에게 50만원씩 900만원, 홀몸어르신 20명에게 20만원씩 400만원을 전달했다. 또 창원, 마산 시각장애인협회에 각 100만원씩 200만원을 전달하는 등 총 성금 4800만원이 전달됐다. 성금 전달과 더불어 통조림 50세트를 비롯한 명절음식 재료,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꽃다발 등 상품도 다채롭게 전달됐다. 전달식에 앞서 신유식 색소폰 연주가의 축하 공연도 마련돼 훈훈함을 더했다.

이날 창원시불교연합회장 도홍 스님은 봉행사에서 “108만 시민을 자랑하는 창원시의 위상에 걸맞게 창원시의 번영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항상 시민들과 함께하는 창원시불교연합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금강자비회 신임 이사장으로 취임한 원문 스님도 “28회에 이르기까지 해마다 자비 나눔을 실천해 오신 대덕 큰스님들과 여러 불자님들에게 감사드리는 마음”이라며 동참의 뜻을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창원시불교연합회장 도홍, 전 회장 원행, 수석부회장 월장, 금강자비회 이사장 원문 스님 등 창원지역 스님들과 안상수 창원시장, 박종훈 경남 교육감, 노회찬 국회의원 등 사부대중 500여명이 동참했다. 또 이 자리에서 참가자들은 법회의 시작과 함께 밀양 세종병원 화재 참사를 추모하는 묵념을 통해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창원=주영미 기자 ez001@beopbo.com
 

[1428호 / 2018년 2월 14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