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5.22 화 06:44
> 교계
호법부 “설정 스님 의혹 최대한 신속·투명하게”5월9일 담화문 발표…“종단 근간인 종헌종법 근거해 해결”
최호승 기자  |  time@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09  13:48: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 등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의 범계 의혹 소명 요구가 이어지는 가운데 종단 사정기관이 담화문을 내고 “최대한 신속·투명하게 밝히겠다”고 재차 강조했다.

조계종 호법부(부장 진우 스님)는 5월9일 호법부장 진우 스님 명의로 발표한 담화문에서 “교권 자주 수호위원회에서 신속하고 투명하게 의혹을 규명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호법부는 “종정예하의 대책위 구성과 의혹 소명 교시에 이어 교구본사주지회의에서는 ‘교권 자주 수호위원회’를 구성하고 제기된 의혹 규명을 위해 전권을 위임했다”며 “총무원장스님도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명명백백하게 밝힌다고 했다. 의혹이 신속히 규명돼 종단의 안정과 화합이 이뤄질 수 있도록 사부대중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특히 호법부는 “현재 논란인 문제들은 종단의 근간인 종헌종법에 근거해 해결돼야 한다”면서 “종단의 혼란과 분열을 조장하는 외부 세력들의 행위는 결코 문제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또 “결과적으로 불교를 폄훼하고 음해하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끝으로 호법부는 MBC에 단호히 대응하겠다는 입장과 함께 종단 화합을 깨뜨리는 행위에는 무관용의 원칙을 적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440호 / 2018년 5월 16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최호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3
전체보기
  • 호법아 2018-05-12 22:10:23

    호법부가 이모양이니 한국 불교의 앞날이...중벼슬이 뭐라고 눈치만 보고...강자에겐 약하고 약자어게 강한게 호법부이니 누가 당신네들을 믿겐나. 불쌍한 중들아...감투 쓴 자들 중 입바른소리 하는 자 한명 없으니 불쌍타못해 측은하구나.신고 | 삭제

    • DNA 검사 해야 할 곳은 2018-05-10 14:21:45

      최법진-최0실-최0희-최0호-최0해

      일제치하 독립운동의 거점 선학원
      성보문화재등 100년 묵은 돌연변이 구렁이와 그 이끼들이 분탕질 해놓은 거
      모두 환수해 주세요. 재산 환수팀 구성해주세요

      대중의 뜻 받드소서

      불교 망신, 나라 망신입니다

      선학원의 이끼를 어찌할꼬신고 | 삭제

      • 역학조사 철저한 조사 착수 2018-05-10 13:58:49

        MBC는 어쭙잖게 법보의 스포트라이트팀을 따라서

        선학원 직장내 성폭력 가해자 최법진의 사건을 막장 코미디 이슈로 덮으려고 했네요

        팩트 없는 방송을 책임감 없이 한 MBC 측은 전 국민 앞에 사죄하고

        그 책임을 져야 합니다


        이런 웃긴 코미디가 없어요.

        이슈시나리오도 최법진이 쓴거겠네요 ㅋㅋ 다르마신고 | 삭제

        • 밝혀라 2018-05-10 10:07:09

          구렁이 담 넘듯 자승 설정스님 모두 같은 무리이다.
          조계종 대표부가 이 모양이니 어디가서 불자라고 말하기부끄럽다..모든 진실 밝히고 모든 직위내려 놓고 참회해라. 종단에서 하는 모든 일에서 봉사고 보시고 다 자제하자. 신도들이 개돼지로 보이나 보다신고 | 삭제

          • 사퇴가 관건이요 2018-05-10 02:28:33

            호법부가 사법권없는데 단호히대처한다니 웃겨 설정원장 유전자검사 하라고 압력이나 해야죠 호법부에서 설정원장 서울대 졸업한것을 확인했는지 모르게네요신고 | 삭제

            • 주리반특 2018-05-09 20:57:56

              정신들 차려라 정신들이 있기는 하나?
              어버날밥챙기러 다닐때냐
              하기사 나중에 딸내미한테 밥상 받아야지..
              대중들한테 감사하면 하루 빨리 결단내려라!!!신고 | 삭제

              • 철저한 조사 착수해 주세요 2018-05-09 17:15:28

                MBC는 어줍잖게 법보의 스포트라이트팀을 따라서

                선학원 직장내 성폭력 가해자 최법진의 사건을 막장 코미디 이슈로 덮으려고 했네요

                팩트 없는 방송을 책임감 없이 한 MBC 측은 전 국민 앞에 사죄하고

                그 책임을 져야 합니다


                이런 웃긴 코미디가 없어요.

                이슈시나리오도 최법진이 쓴거겠네요 ㅋㅋ 다르마신고 | 삭제

                • 봉창 2018-05-09 17:06:38

                  아직도 한국불자들이 등신으로 보이나베 호법부? 전현직총무원장나리들 에 목줄 맡겨 질질 끌려다니는 중생들이 뭘어쩐다구? 에구 한심하고 추접스런 인간들 양식있는 인간들이 조계종단에 없단얘긴가? 정말 챙피해서.......철면피들 양심도 자존심도없이 느그들은 왜 중이됐냐 그과보를 우습게아는 놈들은 땡전 한푼 벌지도않고 남의돈으로 호의 호식 양주 일급 호텔 은처자 호법부가 뭘한다구? 꼴깝을 떨어라 느그들 다알자나 눈가리고 아옹하니? 대처승교구본사주지발령 몰라서 가만있니? 천치들신고 | 삭제

                  • DNA 검사 필요한 곳 2018-05-09 16:50:25

                    최법진-최0실-최0희-최0호-최0해

                    일제치하 독립운동의 거점 선학원
                    성보문화재등 100년 묵은 돌연변이 구렁이와 그 이끼들이 분탕질 해놓은 거
                    모두 환수해 주세요. 재산 환수팀 구성해주세요

                    대중의 뜻 받드소서

                    불교 망신, 나라 망신입니다신고 | 삭제

                    • 이슈시나리오 제작 구렁이 2018-05-09 16:49:23

                      돌연변이 답이 없다


                      촛불이 횟불이 되어 정법사 구렁이 소굴 청소할 날이 얼마 남지 않았구먼요


                      선학원의 이끼를 어찌할꼬

                      북종선은 대가 끊기고 남종선은 대 자유인이 되었다신고 | 삭제

                      1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라인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구독신청 : 02-725-7010  |  광고문의 : 02-725-7013  |  편집국 : 02-725-7014
                      기사문의 : 070-4707-4969, 4966  |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제호 : 법보신문  |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