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노동조합, 민주노조 지부로 출범
조계종 노동조합, 민주노조 지부로 출범
  • 최호승
  • 승인 2018.09.20 13:06
  • 호수 1457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20일 지부가입 기자회견…비정규직 정규직화·성평등 추진

종무원 350여명 중 40여명 가입
종무원조합 원우회 관계 우려도
전국민주연합노조 대한불교조계종지부(지부장 심원섭)는 9월20일 민주노총 13층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부출범을 알렸다. 민주노조 산하에 조계종 노조가 설립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국민주연합노조 대한불교조계종지부(지부장 심원섭)는 9월20일 민주노총 13층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부출범을 알렸다. 민주노조 산하에 조계종 노조가 설립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 지부로 조계종 노동조합이 출범했다. 조직문화 개선과 종무원들의 인권 및 권익향상이 출범 취지이지만 기존의 종무원조합 원우회와 위화감이 생길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전국민주연합노조 대한불교조계종지부(지부장 심원섭)는 9월20일 민주노총 13층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부출범을 알렸다. 민주노조 산하에 조계종 노조가 설립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민주노조 조계종지부는 출범선언문에서 “우린 종무원이자 노동자다. 개혁불사 초심으로 종무에 대한 책무를 다하고자 했지만 줄서기 문화 속에 무너졌다”며 “애종심과 쇄신은 누군가에 증명이라도 해야 할 듯 거리에서 사찰에서 스스로를 수단과 도구로 전락시켰다”고 주장했다. 이어 “공정하고 합리적 종무행정은 갈수록 줄어들고 신도를 수동적인 동원 대상으로 전락시켰다”며 “당당하게 노동자로서 스스로의 권익을 보호하고 우리 일터인 종단과 사찰이 세상의 든든한 안식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민주노조 조계종지부는 △자유로운 의견 표현이 어려운 조직문화 개선과 종무원들의 인권 및 권익향상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고용안정, 직장 내 성평등, 근로조건 개선 등 활동방향을 밝혔다. 이를 통해 사부대중의 평등한 공동체와 민주주의를 구현하겠다는 것.

향후 민주노조 조계종지부는 인사권 등 종단 운영 관련 소임을 제외한 모든 종무원들의 가입을 권선하겠다는 방침이다. 민주노조 조계종지부에 따르면 현재 중앙종무기관과 산하기관 총 350여명의 종무원 가운데 40여명이 가입됐다.

이어진 질의응답에서는 노조설립 배경과 종무원조합 원우회와 위화감 여부, 향후 활동계획에 대한 질문이 주를 이뤘다.

심원섭 민주노조 조계종지부장은 “불교계는 종무원들이 봉사자라는 인식이 강하다”며 “일방적 해고를 당했다가 다시 복직되고, 일방적인 업무 지시나 강압으로 떠나는 종무원들이 더러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일선 현장의 노동자들의 고용불안을 해소할 계획”이라며 “불광사 노조와 연대도 고려 중이다. 오늘 노조설립이 본말사로 확대돼 근로자 처우 개선의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종무원조합 원우회와 위화감 형성에 대해 심주완 조계종지부 사무국장은 “원우회 차원에서 법으로 보장된 노사협의회 구성을 위해 종단 테두리 속에서 꾸준히 노력해왔지만 잘 안됐다”며 “상조 등 원우회는 원우회의 역할이 있다. 노조는 노사협의회 구성, 무기 계약직 정규직화 등 원우회의 부족한 역할을 맡으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조계종 내부에서는 종무원들간 갈등과 분열을 초래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조계종 관계자는 “노조에 가입한 종무원들과 가입하지 않은 종무원들간 보이지 않은 갈등이 생길 수 있다”며 “특히 종무원조합이라는 틀이 있음에도 별도의 노조가 설립되면서 ‘편 가르기’가 벌어지지 않을까 우려스럽다”고 토로했다.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457호 / 2018년 9월 26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DR 2018-09-21 15:19:57
감당할 수 있는 사찰이 얼마나 있을까?
자승자박이 될 것이다.

camellia58@hanmail.net 2018-09-21 10:48:31
말세로구나
아무리 돈관 권력에 미친 종교인이 많다해도 노조설립이라니...

후배 2018-09-20 15:25:37
심원섭 심주완팀장님은 지금까지 어떤줄을 잡고 있었고, 현재는 누구줄을 잡고있는건가요?
당신들이 그렇게살았다고 해서 현재 살고있는 전체 종무원을폄하시키지마시죠

통도사 2018-09-20 14:57:50
통도사처럼 스님들이 팀장 차장 해야돔

망했다 2018-09-20 14:53:58
갈수록 말사에서는 신도보시금은 줄고 스님 혼자서 예불하고 공양도 챙겨드시면서 종단 분담금을 내고 있는데
종무원은 빨간 글자 노는 날은 다 놀고 월금은 한달에 팀장만 되도 평균 사오백만원
특히 여성종무원 어떤 직장보다 복지가 좋은데 이러니까 많은 분들이 총무원 대신 교구중심제로 하자고 하는구나
종무원이 재무부와 기획실만 빼고는 다들 많다고 하는데 참 세상이 어떻게 될려고 종교계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