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광사 창건주 권한 합의…내홍 일단락
불광사 창건주 권한 합의…내홍 일단락
  • 임은호
  • 승인 2018.10.01 13:21
  • 호수 1459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28일, 관계자 합의 체결
지정 스님에게 창건주 승계
불광미디어 8년 후 양도키로

불광사 창건주 지홍 스님과 광덕문도회, 불광법회, 대각회 등이 10월8일까지 쌍방이 제기했던 고소고발 건을 취하하고 불광사 창건주직을 문도회장 지정 스님에게 승계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창건주 권한을 둘러싼 서울 불광사 내홍이 넉달만에 일단락됐다.

창건주 지홍 스님, 광덕문도회 대표 지정, 불광사 법주 지오, 대각회 이사장 태원 스님, 박홍우 불광법회 법회장은 9월28일 서울 법안정사에서 불광사 창건주 승계에 대한 합의문을 체결했다.

합의문에 따르면 지홍 스님은 합의 체결 이후 불광사 창건주직을 문도회장 지정 스님에게 승계한다. 다만 승계를 위해서는 10월8일까지 상호간의 민사소송 및 형사고발 등의 취하 절차를 이행해야 한다. 현재 상호 간 가처분 민사소송과 신도들의 창건주에 대한 2건의 형사고발 그리고 창건주 측의 주지스님 등에 대한 형사고발 등이 진행 중에 있다. 대각회 이사회 이사장 태원 스님은 각 소취하와 고발취하가 이뤄지면 즉시 창건주 권리 승계절차를 이행하기로 했다.

불광사에 소유권이 있는 불광미디어(월광 불광, 한강수출판, 불광미디어)는 8년간 지홍 스님이 운영한 후 주식을 문도회에서 지정한 불광사 일원에게 양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본공 스님이 소유한 주식은 문도회 대표 지정 스님에게 양도해야 한다.

합의문에 따라 지홍 스님은 창건주 승계절차가 완료된 날로부터 2주일 이내에 반야원, 불광유치원, 불광연구원, 수탁기관 등 불광사 산하 모든 단체의 직책에서 사임하기로 했다. 운영권에 대해서는 문도회 대표 지정 스님에게 실질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조치를 이행한다.

이날 합의에 따라 7월부터 불광사를 점거한 신도들은 창건주 승계 이후 사찰 점거를 풀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신도는 “오랫동안 지속되면서 양쪽 모두 어려운 상황을 겪었다”며 “아직 정식 처리된 것이 아니지만 오랜 갈등으로 인한 상처가 온전히 회복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홍 스님은 종무원과 부적절한 메시지 및 유치원 임금 부정 수급 의혹을 받고 6월 4일 서울 불광사 회주직에서 물러났다. 6월13일 광덕문도회를 떠났지만 창건주로서 책무를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혀 일부 신도들의 반발을 불렀다. 불광사·불광법회 명등 일동이 7월6일 지홍 스님을 횡령과 금융실명거래 및 비밀보장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형사고발하기까지 이르렀고 대각회가 불광사 정상화대책위원회를 발족해 사태 해결에 나섰지만 폭력사태로까지 번지며 갈등의 골이 깊어졌다.

임은호 기자 eunholic@beopbo.com

[1459호 / 2018년 10월 10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잘 되었습니다 2018-10-02 13:04:22
대각회 이사장 스님께서 너무 수고 하셨네요
감사합니다

창건주 문제 2018-10-02 12:00:27
이번사태의 핵심은 창건주권한을 계승한자가 승려로서 품격과 신망을 잃었음에도 그 자리를 유지하기위해
대각회의 창건주제도의 문제점을 제도적으로 개선해야 하는 숙제를 남겼다.

불광사는 잘 운영될 것이다. 창건주 권한을 가진자가 도덕적으로 타락하지 않거나 불광사재정으로 개인적인 이익을 취하지 않는 다면 말이다.
그러면 창건주권한 승계자가 다시 그런일을 벌인다면 어떻게 정리 할 것인가라는 숙제는 있다 이런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는 것이 이번사태의 교훈이 될 것이다.

시작 2018-10-02 09:27:41
이 합의사항이 지켜지고 나면 불광사가 조용해질 수 있을까? 욕심은 또다른 욕심을 낳는법. 그 욕심들을 내려놓고 참회하지 않고는 제대로 된 전법도량이 될 수 없겠지.

내홍 종식? 2018-10-02 07:38:50
이제 시작이다. 일부 신도라는 작자들은 끊임없이 비방하고 흔들기를 시도할 것이다

깜량하고는 2018-10-02 07:32:56
간혹 착각하는 자들이 있다. 재가자는 청정하고 출가자는 그렇지 않다는... 착각도 이 정도면 분열증 수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