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마하위하라 사원 점안의식
아산 마하위하라 사원 점안의식
  • 송지희 기자
  • 승인 2019.05.27 14:47
  • 호수 149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최초의 스리랑카식 사원으로 건립된 아산 마하위하라 사원(주지 담마끼띠 스님)이 5월10일 개원법회를 봉행했다. 마하위하라 사원 법당에는 스리랑카 전통에 따라 석가모니 부처님과  사리불 존자, 목련 존자가 봉안됐다. 사진은 석가모니 부처님 점안의식.

송지희 기자 jh35@beopbo.com

 

[1490호 / 2019년 5월 29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