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여년 동요 통한 인성교육 성과”
“50여년 동요 통한 인성교육 성과”
  • 임은호 기자
  • 승인 2019.07.15 15:12
  • 호수 149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동요 경연대회 최우수상 양형진 은석초 교장

“50여년간 동요로 인성교육을 하고 있는 은석초 교육방침 덕분에 큰 상도 받았죠.”

전국 유일 조계종립 초등학교인 서울 은석초(교장 양형진) 합창부가 7월4일 서울대 대강당에서 열린 ‘제20회 서울시 119소방동요 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서울시교육감 표창을 받았다. 이날 동대문구를 대표해 대회에 출전한 은석초 합창부는 ‘출동! 꼬마소방대’를 선곡으로 예선을 거쳐 최종 본선에 오른 14개 팀과 경연했다. 

양형진 교장은 “초등부 첫 번째로 공연하게 돼 긴장하기도 했지만 어린이들이 연습한 대로 공연을 잘 마쳤다”며 “이렇게 큰 상까지 받게 된 것은 은석초 대표 인성교육 프로그램인 동요지도 덕분”이라고 강조했다. 

은석초는 ‘섬집 아기’를 작사한 한인현 제3대 교장시절부터 50여년간 동요지도를 통한 인성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1학년부터 6학년까지 매주 1시간씩 성악을 전공한 전문교사에게 발성연습과 동요를 배우고 있다. 은석초 합창부는 7년 연속 본선에 진출했으며, 지난해에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양 교장은 “은석초 합창부가 매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것은 우연이 아니다”며 “우리 어린이들이 동요를 더욱 즐겨 불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임은호 기자 eunholic@beopbo.com

 

[1497호 / 2019년 7월 17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