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불교협회, 금산사 등서 한국불교 체험
중국불교협회, 금산사 등서 한국불교 체험
  • 김현태 기자
  • 승인 2019.08.20 15:35
  • 호수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20~27일 성지순례 등도

중국불교협회 소속 국제포교사 스님 39명이 한국불교 문화와 수행을 체험하기 위해 한국을 찾았다.

중국수행단은 8월20~27일 김제 금산사 등에서 한국식 예불과 좌선, 탑돌이 등 한국불교를 이해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행사는 한·중·일불교우호교류회의 부속사업으로 마련됐으며 4박5일간 금산사에서 한국불교를 체험한 후 화엄사, 법주사, 관문사, 탑주심인당 등 성지순례와 한국의 명소를 탐방한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는 “지난해 한국 스님들이 중국 강소성 천녕선사에서 수행체험을 진행했고, 올해는 중국 스님들이 한국의 사찰을 방문한다”며 “지금까지 22회에 걸쳐 교차로 진행된 이 행사는 양국불교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우의를 증진해온 교류의 장”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참가한 중국스님들은 북경, 감숙성, 안휘성, 섬서성, 호북성의 주요사찰에 주석하고 있으며, 단장은 북경 영광사 주지 상장 스님이다.

김현태 기자 meopit@beopbo.com

[1502 / 2019년 8월 2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