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에도 불교사상 접목한다
경영에도 불교사상 접목한다
  • 권오영
  • 승인 2004.03.2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東大 불교대학원, CEO과정 개설
불교 사상을 경영 기법에 도입하는 강좌가 처음으로 개설된다.

동국대 불교대학원(원장 보광 스님)은 오는 3월부터 불교경영자최고위(불교CEO) 과정을 신설했다. 불교경영자최고과정은 사업이나 언론·정치·법조계에 종사하는 불자들의 경영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불교사상과 경영마인드로 접목된 최신 경영기법들을 소개하는 강좌다.

이번 학기에 처음으로 신설된 불교 CEO 과정에서는 크게 기초적인 불교사상을 소개하는 강좌와 각 분야 전문가들을 초빙해 급변하는 현대사회 문제를 불교적 시각에서 대안을 마련하기 위한 강좌로 나눠져 있다.

특히 전 농림부 장관 출신의 중앙대 김성훈 교수, 성균관대 유필화 교수, 인천대 동북아통상대학장 송희연 교수 등 각계 저명한 인사들이 대거 참석해 눈길을 끌고 있다. 또 부산 화엄사 주지 각성 스님, 동국역경원장 월운 스님 등 교계 대표적인 강백 스님들도 참여해 불교기초교리에 대한 체계를 다질 수 있는 좋은 계기로 평가받고 있다.

보광 스님은 “이제는 사찰 경영이나 종단의 운영도 경영자적인 기법이 요구되고 있다”며 “이러한 시대적 요청에 부응하기 위해 이번 강좌를 개최하게됐다”고 취지를 밝혔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