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불교문화 재정립 나섰다
조계종, 불교문화 재정립 나섰다
  • 법보신문
  • 승인 2004.03.2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문화포럼 발족… 인적 인프라 구축
조계종이 불교문화를 재정립하고 올바른 방향성을 제시하기 위해 토론마당을 개설한다.

조계종 문화부는 지난 3월 25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종단의 중·장기 문화발전 정책 개발 및 방향을 정립하기 위해 교계 문화 담당 인력이 참가하는 가칭 ‘불교문화포럼’을 구성한다고 밝혔다.

불교문화마인드 재고와 문화정책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발족하는 ‘불교문화포럼’은 문화부를 중심으로 포교원, 행사기획단 등 종단의 유관부서와 주요 사찰, 교계단체 등의 문화 담당 관계자로 구성된다.

불교문화포럼은 우선적으로 올해 사업으로 불교문화인적 인프라 및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월 1회 정기적인 포럼을 개최해 불교문화정책 및 주요 사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토론하는 시간을 준비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불교문화포럼은 4월 중으로 추진실무팀을 구성하고 실무워크숍을 개최해 올해 주요 의제를 선정할 계획이다. 또 오는 6월 첫 포럼을 실시할 예정이다.

조계종 문화부 박재현 과장은 “불교문화포럼은 불교문화의 정착과 함께 취약한 불교문화인력을 육성하고 인적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함”이라며 “각계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바람직한 방향으로 포럼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