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사찰 조계종 81%-태고종 11% 소유
전통사찰 조계종 81%-태고종 11% 소유
  • 법보신문
  • 승인 2006.12.04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광부 발표 전통사찰 현황

문화관광부가 최근 발표한 전통사찰현황에 따르면 2005년 12월 현재 전국에 산재돼 있는 전통사찰의 수는 총 919곳으로 밝혀졌다. 이는 문화관광부가 2004년 조사한 892곳에 비해 27곳 증가한 것이다.

이를 종단별로 보면 조계종이 740(81%)곳으로 가장 많았으며, 태고종이 105(11%)곳, 법화종이 23(3%), 선학원이 18곳(2%), 원효종이 3곳, 기타가 30곳으로 뒤를 이었다. 또 지역별로는 경북이 173곳으로 가장 많았으며 전북 113곳, 경기도 99곳, 전남 95곳, 경남 94곳, 충북 81곳, 충남 80곳, 서울 56곳, 부산 27곳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이처럼 전통사찰이 매년 증가하는 것은 해당 사찰의 역사성 및 정통성을 입증할 수 있는 문화재 또는 자료가 매년 늘어나고 있음을 의미한다. 또 경상도에 전통사찰이 많은 것은 우리나라 불교인구의 절반가량을 차지하는 교세에 힘입어 전통사찰을 가꾸어온 결과로 분석된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