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이 몸의 주인인가
누가 이 몸의 주인인가
  • 법보신문
  • 승인 2007.12.20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산양개

명리도 구하지 아니하고
영화도 구하지 아니하며
다만 인연을 따라
한 생을 살아갈 뿐이다.
심장의 기운이 사라지면
누가 이 몸의 주인인가.
백년 세월 이후에는
부질없는 헛된 이름뿐일세.
옷이 떨어지면
겹겹이 꿰매 입고
식량이 떨어지면
가끔씩 구해온다.
일개의 허깨비 같은 몸
며칠이나 가겠는가.
쓸데없는 일을 위해
무명만 키우도다.

 -동산양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