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비와 개인-하
자비와 개인-하
  • 백영일 번역전문위원
  • 승인 2015.03.16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신이 적이라고 생각하는 그 사람이 최고의 스승입니다”
오늘날 수많은 전쟁에도 불구하고 인구는 그 어느 때 보다 많습니다. 이것은 사랑과 자비가 세상을 지배해왔다는 것을 분명히 보여주는 대목입니다. 불쾌한 사건은 뉴스가 되고 자애로운 행위들은 일상생활의 큰 부분을 차지하면서 당연시 되고, 그래서 대체로 무시되는 상황을 설명하는 이유가 되기도 합니다.오늘날 물질주의적 사회서 ‘돈과 권력’을 갖고 있다면 친구가 많은 것처럼 보여그러나 그들은 결코 당신의 진정한 친구가 될 수 없어당신의 돈과 권력 없어지면그 사람들을 찾을수 없게돼지금까지 자비의 정신적 혜택에 대해 주로 논의해 왔는데 그것은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