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아상·인상·중생상·수자상
11. 아상·인상·중생상·수자상
  • 서광 스님
  • 승인 2015.03.2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가지 상 얽매이면 더 이상 보살 아니다
“이와 같이 셀 수 없이 무수히 많고 끝이 없는 중생을 구제하지만 실제로는 구제를 받은 중생이 없느니라. 무슨 까닭인가? 수보리야, 만약 보살이 아상·인상·중생상·수자상을 가지고 있으면 보살이 아니기 때문이니라.”아상은 우리 몸을 자아로 집착인상은 경험 대상에 대한 집착중생상은 계산해서 생겨난 집착수자상은 내가 영원하다는 착각지난 호에서 보살은 중생구제의 과업을 수행함에 있어서 ①그 어떤 대상도 제외되어서는 안 되며 ②구제의 목표지점은 무여열반임을 살펴봤다. 여기에서는 ③그렇게 중생구제를 하되, 했다는 의식이 마음에 있어서는 안 된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