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 색으로 여래를 본다는 것
39. 색으로 여래를 본다는 것
  • 서광 스님
  • 승인 2015.10.27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깨달은 자는 모양에 집착하거나 무시하지 않아
“수보리야! 서른두 가지 신체적 특징으로 여래를 볼 수 있겠느냐?” 수보리가 말씀드리기를, “그렇습니다. 서른두 가지 신체적 특징으로 여래를 볼 수 있습니다.” 부처님께서 말씀하시기를, “수보리야! 만약 서른두 가지 신체적 특징으로 여래를 본다면 전륜성왕도 곧 여래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수보리가 아뢰었다. “세존이시여! 제가 부처님의 설하신 뜻을 이해하기에는 서른두 가지 신체적 특징으로 여래를 볼 수는 없습니다.”모양·음성은 현상적 세계 상징여래는 현상 이면에 있는 본질현상·본질은 같거나 다르지 않아양극단으로는 본래 모습 못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