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4. 자타일시 성불도
44. 자타일시 성불도
  • 서광 스님
  • 승인 2015.12.08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살 삶 서원했다면 먼저 중생에게 다가서라
‘“수보리야! 만약 어떤 사람이 끝이 없는 세계에 칠보를 가득 채워 보시한다고 할지라도, 보살의 마음을 일으켜서 ‘금강경’의 네 구절을 익히고 독송하고 다른 사람을 위해서 설명해 주는 사람이 있다면 그의 복이 더 뛰어나다. 단 다른 사람들에게 설명을 해줄 때는 설명해 준다는 의식에 집착하거나 오염되지 않고 진심으로 설명해야 한다. 그리고 일체의 모든 유위법(인연화합으로 이루어진)은 꿈, 환상, 물거품, 그림자, 이슬, 번개와 같은 것이라고 관찰해야 한다.” 부처님께서 이 경을 다 설명하시고 마치니, 수보리장로와 비구·비구니·우바새·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