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1테러와 비폭력-하[끝]
9·11테러와 비폭력-하[끝]
  • 번역=백영일 전문위원
  • 승인 2015.12.1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러로 인해 미국에는 고통 나누려는 희망이 싹텄습니다”
“엄격하게 실용적인 관점에서 본다면 폭력은 가끔 참으로 유용하다는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 폭력으로 문제를 신속히 해결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런 성공은 종종 타인의 권리와 복리를 희생하는 대가인 경우입니다. 결국 한 가지 문제는 해결되었지만 또 다른 문제의 씨앗은 뿌려지게 됩니다.”저는 공격을 감행한 이들에 대해 이렇게 말하고 싶습니다.9·11 폭력 행위를 감행한 이들도 또한 우리와 똑같은 인간입니다. 유사한 일이 그들의 가족과 친구들에게 일어난다면 아마도 그들도 또한 육체적 고통과 정신적 괴로움을 겪었을 것입니다. 인간으로서 그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