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4.21 금 20:11
> 교계
해인총림, 구속 기소된 선각 스님 ‘산문출송’
권오영 기자  |  oyemc@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28  17:11: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12월28일 총림임회서 결정
“해인총림 위상 실추”이유
도림사 회주 등 공직박탈도

조계종 해인총림(방장 원각 스님)이 최근 불법도박사이트 운영자로부터 수십억원의 돈을 받은 혐의로 구속 기소된 대구 도림사 회주 선각 스님에 대해 산문출송을 결의했다.

해인총림은 12월28일 오후 합천 해인사 관음전에서 동안거 반결제 임회를 열어 이날 참석한 임회위원 30명 가운데 29명의 동의로 선각 스님에 대한 중징계를 결정했다. 이에 따라 해인총림은 도림사 회주 등 선각 스님이 가지고 있던 모든 공직을 박탈했으며 해인사 교구재적승으로서의 지위를 박탈하는 산문출송을 결의했다.

해인총림 한 임회위원에 따르면 임회위원들은 이날 선각 스님에 대해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특히 한 임회의원은 “선각 스님이 불법도박사이트 운영자로부터 수십억원의 돈을 받아 구속 기소됐다는 소식이 주요 일간지와 지역신문, 교계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해인총림의 위상이 크게 실추되고 있다”며 “선각 스님에 대한 자체적인 징계를 하지 않을 경우 해인총림마저 일반 대중들로부터 지탄을 받을 수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스님은 이어 “해인총림 차원에서 선각 스님을 중징계해야 한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해인총림은 선각 스님에 대한 징계방안을 논의하고 임회규칙 9조 4항을 적용해 산문출송과 공직박탈을 결의했다.

선각 스님은 2014년 8월부터 올해 1월까지 불법도박사이트 운영자로부터 총 8차례에 걸쳐 현금으로 23억원의 돈을 받은 혐의로 전격 구속돼 기소됐다. 선각 스님은 또 2015년 4월 경찰의 수사망에 쫓기던 불법도박사이트 운영자를 숨겨줬으며 ‘수사상황을 알아봐 준다’며 1억7000만원 상당의 포르쉐 승용차를 받은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1374호 / 2017년 1월 4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관련기사]

권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ㄱㅈㅅ 야욕 2017-04-06 22:26:26

    난안다 산문출송 당해야할 중, 요즘 반대파 몰아내고 권승으로 잘나가고 있다 하지만 오래갈까? ㄱㅈㅅ신고 | 삭제

    • 지나다가 웃겨서 2017-02-02 22:50:09

      산문출송 결의한 스님들중 산문출송 당해야 할 스님과연 없을까 하하하신고 | 삭제

      • 절집사람들 2017-01-24 21:10:56

        나쁜짓했으니 벌받아 마땅합니다.그런데 산문송출 결의하신 스님네들은 한점 부끄럼없이 청정하십니까 그럼 다행입니다 훗날세력이 혹시 교체되더라도 제2의 선각거사가 나오지 않도록 스님들 잘사시기 바랍니다신고 | 삭제

        • 지나다가 2017-01-14 21:32:20

          과연 그 수십억을 혼자만 꿀꺽했을까가 의심스럽네요... 산문출송에 참가한 스님들 중에 아무도 없었을까요? 요즘은 승가가 승가같지 않아보입니다... 은처를 두고도 지금까지 몇년을 아무이상없이 본사주지로 재임하고 있는 조계종단....ㅉㅉ신고 | 삭제

          • 미국에서 2017-01-11 05:19:28

            망설이다가 한자적습니다. 전 미국에서 스님의 장학금 덕분으로 학교를 다니고 있었는데 이제 학업을 중단해야 할입장입니다. 저한테는 늘 힘이되어주시고 시간과 조언을 아끼지않으셨던 훌륭한 스승님이십니다. 장학금지원을 누구에게도 알리지 않고 저를 도와주고 계셨습니다. 세상에 완벽한 사람이 있을까요. 스님도 사람이고 승가도 사바세계의 일부이고... 한면만 보고 모든것을 판단하는것이... 잘못안하고 사는 사람이 세상에 얼마나 될까요. 나무를 모두 잘라내면 민둥산이 되고 말터인데... 당신은 완벽하십니까... 당신은 적이 하나도 없습니까...신고 | 삭제

            • 너무 2017-01-08 21:38:02

              이제껏 해 온 짓을 보면 너무신고 | 삭제

              • 불자 2016-12-30 09:41:33

                불교종단에서도 퇴출시켜야 하는거 아닌가요. 저런 파렴치한 사람이 승적을 갖고 있는 것도 문제 아닌가요. 승적도 박탈하고 승려자격이 없는 사람이라는 것을 공고해야 하는거 아닌가요. 불자로서 너무나 창피하고 부끄러운 일이네요. 요즘 청와대에도 부끄러움을 모르는 한 사람이 있어 전 국민이 고통스러운데, 불교 집안에서까지 이런 일이 있으면 되겠습니까신고 | 삭제

                • 결국 가는 구나 2016-12-29 21:21:01

                  결국 이렇게 갈 것을. 무슨 욕심이 그리 많아 저런 짓을 했을까요. 한편 먹었던 분들이 차례차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는군요. 같은 편이었던 악성매체들도 곧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겠지요.신고 | 삭제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