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7.22 토 17:00
> 교계
대선 주자들, 자승 스님에 ‘진정한 통합’ 지혜 청해안철수 등 예방 이어져…공통된 화두는 ‘통합’
송지희 기자  |  jh35@beop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15  15:51: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정치권이 본격적인 대선 국면에 돌입하면서 불교계를 향한 대선 주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와 남경필 경기지사, 김관용 경북지사 등이 잇따라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 스님을 예방하고 통합에 대한 지혜를 청했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 조계종 홍보국 제공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는 313일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자승 스님을 예방하고 자기 생각을 고집하면서 다른 사람도 자기와 같은 생각으로 만들려고 하면서 이를 통합이라 착각한다면 통합을 이루려는 노력이 갈등을 만들게 되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자승 스님은 다름을 인정하지 않고 인위적인 통합을 논의한다면 또 다른 갈등의 이유가된다서로 다름을 인정하는 것이 진정한 통합의 시작이라고 당부했다

   
 남경필 경기지사 예방. 조계종 홍보국 제공
314일에는 남경필(바른정당) 경기지사가 자승 스님을 예방하고 최근 정치권의 뜨거운 감자로 급부상한 연정과 관련, 진정한 통합의 의미를 청했다. 남경필 지사는 스님께서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묶는 통합의 메시지를 주셨다지금이야말로 국론을 하나로 묶는 것이 중요한데, 권력을 공유하겠다는 생각 없는 정치적 통합은 잘못하면 말로만 그칠 수밖에 없다고 우려했다.
 
자승 스님은 권력을 독차지하면서 연정하자는 것은 그야말로 동상이몽의 표현이라며 연정은 진정한 의미에서 통합을 기반으로 해야 한다. 서로 다름을 인정하는 것에서 통합이 시작된다고 강조했다. 이날 남 지사는 자승 스님에게 남경필과 함께라면을 인쇄한 라면을 선물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김관용 경북지사 예방. 조계종 홍보국 제공
3
15일에는 최근 대선출마를 선언한 김관용 경북지사가 예방했다. 김 지사 역시 자승 스님에게 대통합을 위한 가르침을 청했다. 이에 스님은 중도 보수의 구심점이 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으니 국민이 화합하고 근심 걱정 없이 살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 지사는 이날 경북도가 복원한 삼국유사목판본 인출본 1질을 조계종에 기증했다.
 
송지희 기자 jh35@beopbo.com
 
[1384호 / 2017년 3월 22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송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라인
포토뉴스
라인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실시간뉴스
라인
여백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  제호 : 법보신문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