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학원 법진 스님에 고소당한 여성단체 ‘무혐의’
선학원 법진 스님에 고소당한 여성단체 ‘무혐의’
  • 송지희 기자
  • 승인 2017.03.16 15:11
  • 댓글 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2월 피켓시위 문제 삼아
명예훼손·업무방해 혐의로 고소

여직원 성추행 혐의로 피소된 선학원 이사장 법진 스님에게 진상규명을 촉구하던 중 명예훼손으로 고소당한 여성단체 활동가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결정을 내렸다.
 
조정숙 불교여성개발원 사무국장은 최근 “법진 스님으로부터 업무방해 및 명예훼손으로 고소당한 사건과 관련 3월10일 ‘무혐의’ 처분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선학원 이사장 법진 스님은 지난해 12월22일 성북경찰서에 조정숙 국장을 업무방해 및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12월21일 여성단체 관계자들이 서울 정법사(주지 법진 스님) 앞에서 ‘성추행 피소 법진 이사장 자격 없다’ ‘법진 이사장 여직원 성추행 의혹 해명하라’ 등의 피켓을 들고 집회를 열어 자신의 명예가 훼손됐다는 이유에서다. 성추행 혐의로 지탄을 받고 있는 스님이 이를 지적하고 참회를 촉구하는 여성단체를 고소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또 다른 논란의 불씨가 되기도 했다.
 
실제 피소당한 조정숙 국장은 “피켓시위는 집회신고를 한 합법적인 행위였다. 법진 스님이 구체적인 해명은 하지 않고 되레 의견을 개진한 시민단체들을 고소한 것이 매우 당황스럽다”며 위축되지 않고 문제 해결을 위해 끝까지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당시 반(反)성폭력불교연대 추진위원회도 비판 성명을 내고 “법진 스님은 성추행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부끄러워 해야 함에도 성추행 진상을 요구하는 여성불자를 고소했다”며 “이는 출가자이기 이전에 불자로서도 창피한 일”이라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추진위는 “법진 스님의 활동가 고소는 불교계 성범죄 근절을 위한 자정 노력에 대한 공격이자 여성불자를 무시하고 억압하는 반여성적 행위”라며 “우리들은 이 고소사건을 반성폭력불교연대 차원에서 엄중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천명했다. 반성폭력불교연대 추진위는 3월16일 성평등불교연대로 개칭하고 공식 발족했다.
 
이런 가운데 조 국장은 무혐의 통보를 받은 직후 “지난해 법진 스님으로부터 고소당한 후 경찰 조사를 받는 등 심리적으로 고충을 겪어왔지만 결국 잘 마무리가 됐다”며 “그러나 불교계 시민사회단체이자 여성단체들이, 공익을 목적으로 불교계 내부의 문제를 바로 잡기 위해 활동하는 행위조차 사회법을 이용해 억압하려 한데 대해서는 여전히 통탄을 금치 못하고 있다”고 심경을 밝혔다.
 
송지희 기자 jh35@beopbo.com
 
[1384호 / 2017년 3월 22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평등불교연대는 왜? 2018-03-31 14:24:59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 트위터

https://twitter.com/metoogoon

와 연대하여 대한민국 국민들이 (재) 선학원 직장내 성폭력

사건을 알 수 있도록 알려주세요

초팔일도 다가오고 안국동 중앙선원과 성북동 정법사 외 선학원 분원에 갈때는

조심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려야 더이상 피해를 막을 수 있을것 같습니다.

왜 전국 성폭력 상담 협의회와 연대와 협력하여 이 사안을 해결할 모색을 하지않고

있는지 ... 성명서로 될 일이 아니고

새로운 불자들이 신심내어 절에 왔을때 이 일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아시는지요?

1366, 112, #metoo, 노동부 익명 2018-03-18 16:29:33
우리의 할머니
우리의 어머니
우리의 누이
우리의 아내
우리의 처제
우리의 여동생
우리의 연인
우리의 딸
우리의 손녀
우리의 아이들

스스로 단도리 잘 하세요. (증거수집필수)

성능 좋은 녹음기 구매 상시 착용
경찰신고 후 증거자료(CCTV 외 블랙박스)당일확보가능

직장내 성폭력, 성상납 근절되어야 합니다.

간곡히 지금바로 신고하세요

한국성폭력상담소 02-338-5801~2
한국여성의전화 02-2263-6465
다누리콜센터 1577-1366
여성긴급전화 국번없이 1366
한국여성민우회

#withyou, 노동부 익명신고 운영 2018-03-10 15:03:34
권력형 성폭력 처벌 두배로 강화한다 징역5년->10년 이하
<공소시효,벌금상향조정>

악성댓글 구속수사, 경찰900여명 미투 피해자 보호관 지정
피해 공개사건 내.수사
정부합동 직장 및 문화예술계 성희롱, 성폭력 근절 대책

고용노동부는 홈페이지에 직장 내 성희롱 익명 신고시스템을
이달부터 개설해 운영하고, 익명 신고만으로도 행정지도에 착수해
피해자 신분 노출 없이
소속사업장에 대한 예방차원의 지도감독이 가능하도록 했다.

고용노동부 https://www.moel.go.kr 상담문의(국번없이)1350
여성긴급전화 1366

국번없이 1366, 112 2017-12-07 16:32:26
우리의 할머니
우리의 어머니
우리의 누이
우리의 아내
우리의 처제
우리의 여동생
우리의 사촌 여동생들
우리의 연인
우리의 딸
우리의 손녀
우리의 아이들

스스로 단도리 잘 하세요. (증거수집필수)

성능 좋은 녹음기 구매 상시 착용
경찰신고 증거자료(CCTV 외 블랙박스) 당일 확보 가능

직장내 성폭력, 성상납 근절되어야 합니다.

간곡히 지금 바로 신고하세요

한국성폭력상담소 02-338-5801~2
한국여성의전화 02-2263-6465
다누리콜센터 1577-1366
여성긴급전화 국번없이 1366
한국여성민우회,대한법률

국번없이 1366, 112 2017-11-29 16:29:06
우리의 할머니
우리의 어머니
우리의 누이
우리의 아내
우리의 처제
우리의 여동생
우리의 연인
우리의 딸
우리의 손녀
우리의 아이들

모두 스스로 단도리 잘 하세요.(증거수집필수)

성능 좋은 녹음기 구매 상시 착용
경찰신고 후 증거자료(CCTV 외 블랙박스) 당일 확보 가능

직장내 성폭력, 성상납 근절되어야 합니다.

한국성폭력상담소 02-338-5801~2
한국여성의전화 02-2263-6465
다누리콜센터 1577-1366
여성긴급전화 국번없이 1366
한국여성민우회 02-335-1858
대한법률구조공단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