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효 스님 오도성지에 깨달음 체험관 문 연다
원효 스님 오도성지에 깨달음 체험관 문 연다
  • 최호승 기자
  • 승인 2017.04.13 15:48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 수도사, 4월21일 개관…오도·토굴체험실 등 조성

▲ 평택 수도사(주지 적문 스님)는 4월21일 오전 10시30분 경내 ‘평택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에서 개관식을 개최한다. 사진은 깨달음 체험관 정면 모습.
원효 스님 오도성지로 알려진 전통사찰에 깨달음 체험관이 문을 연다.

평택 수도사(주지 적문 스님)는 4월21일 오전 10시30분 경내 ‘평택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에서 개관식을 개최한다.

총 사업비 28억7000만원(국비·시비 포함)이 소요된 ‘평택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은 총 면적 1051㎡(317평) 규모다. 현대건축물과 한옥양식으로 조성됐으며 멀티미디어를 활용한 첨단전시실, 토굴체험실, 회랑, 안마당·사랑마당 등이 구비됐다. 주변 공원과 휴게시설도 배치됐다.

체험관 조성은 2006년 평택시와 단국대 매장문화재연구소 학술조사부터 시작했다. 이후 오도성지 토굴재현 사업예산 협의, 지방재정 투자 심사, 공유재산 관리계획 승인, 설계 추진 등을 거쳐 2015년 11월 착공해 2016년 12월 준공됐다. ‘평택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 명칭은 시민들이 공모한 256건 가운데 선정됐다.

▲ 깨달음 체험관 내부.
수도사 측에 따르면 661년(문무왕 1년) 당나라 유학길에 오르던 원효 스님이 수도사 인근 토굴에서 해골물을 마시고 득도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오도성지로 알려져 온 이유다. 수도사는 852년(신라 문성왕 14년) 염거화상이 창건한 사찰로 전통사찰 제28호다.

주지 적문 스님은 “한국의 대표적 사상가인 원효 스님이 깨달음을 얻은 성지에 체험관을 조성해 내외국인의 역사문화체험을 돕고자 한다”고 밝혔다. 031)682-3169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388호 / 2017년 4월 19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수도사 2017-08-03 22:30:04
프로그램도 딱히 없고
돈 아까버
내가 2번 다시 가나봐라...
대충대충

백상 2017-04-16 20:37:56
도일이 누군지모르지만 참으로 공부가 안된주이구먼 어찌 팔지보살의 경지를 알겠는가?우물안 개구리가 저넓은 세상을 모르듯,모르면 그냥 입은닫고 벽만 쳐다보고있을것이지 아라한을 욕하면 어떤벌을 받는지 아는가?도일이놈 유마경을 공부하였느냐?정말로 유마거사가 하시는말씀을 다 아는가?중생이 아프면 아픔을 느끼느냐?머리를 깎으면 내가 중이구나?하루세번 머리를 만져보아라 공부좀해라 조계종중들아?성철이가 우리불교다말아먹었다 지옥에갈것이다 이놈들

요석 2017-04-14 16:35:49
우리나라도
그냥 대처승 위주로 가야하나...
원효스남의 행과 가르침은 위대하나
엄밀히 말하면 파계승에 불과하다
너무 신격화 하지 말고 냉정히 판단해야
청정하고 올바른 승가가 확립되야 할 필요성이
분명 있다!

원효 2017-04-13 19:43:52
도일 스님은 한국불교에서 원효 대사와 경허 스님을 승가의 사표로 삼는 것도 잘못된 일이라고 지적했다. 스님은 “원효 대사가 위대한 분인 것은 맞지만, 그 분은 (결혼을 했기 때문에)승가로서 실패한 분”이라며 “그분이 승가의 모델이라면 지금 스님들은 모두 결혼을 해야 하느냐”고 꼬집었다.

엄말해 아니면 원효스님은 스님이 아닙니다...
그럼 대한불교조계종 스님들 모두 결혼해서 가정 가져도 무방합니까?

보현행 2017-04-13 18:20:08
원효스님의 오도성지 개관 하심을
진심 으로 축하 드립니다
주지스님의 열과 성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수도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