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조계종, 자살예방 전문가 교육 실시
서울시·조계종, 자살예방 전문가 교육 실시
  • 최호승 기자
  • 승인 2017.05.22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3일부터 3차례 강의

서울시와 조계종이 자살을 미리 막는 전문가 양성교육에 나선다.

서울시자살예방센터와 불교상담개발원(원장 가섭 스님)이 6월3일, 10일, 11일 오전 10시 서울 템플스테이종합센터 3층 문수실에서 ‘자살예방 전문가 양성과정’을 진행한다. 자살예방센터가 4대 종단과 연계해 진행 중인 자살예방사업 ‘살자’, ‘사랑하자’ 프로젝트 일환이다. 

양성과정 교육은 자살현상 이해와 위기 시 대처법, 자살 관련 사례 및 예방 정보를 학습한다. 자살 시도자, 자살 고위험군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지식과 방법을 습득하기 위해서다. 불교상담개발원 부원장 이범수 교수, 연구위원 선업 스님 외 7명의 자살예방 교육과 상담 전문가가 이론과 실습을 담당한다. 또 ‘한국생명의전화’를 중심으로 자살예방 활동에 애써온 하상훈 원장에게 자살예방 노하우를 배운다.

수료생과 단체는 자치구 종교기관 자살예방센터로 지정이 가능하다. 원하는 대상자에게 예불 및 천도재를 지낼 수도 있다. 02)737-7378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392호 / 2017년 5월 24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