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불총림 백양사, 5·18민중항쟁 추모
고불총림 백양사, 5·18민중항쟁 추모
  • 광주지사=문영배 지사장
  • 승인 2017.05.22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이어 두 번째 법석
본말사 스님 등 200명 동참

 
조계종 18교구본사 고불총림 백양사(주지 토진 스님)는 5월18일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희생된 오월 영령들의 넋을 기리기 위한 추모법회<사진>를 대웅전에서 봉행했다.

법회는 1980년 5월 신군부의 집권음모를 규탄하고 민주주의 실현을 요구하며, 계엄군의 진압에 맞선 광주시민과 전남도민의 항거인 ‘5·18민주화운동’ 37주기를 맞아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렸다.

‘부처님! 빛고을 광주는 5·18입니다’를 주제로 봉행된 이날 법회에는 백양사 방장 지선 스님을 비롯해 유나 일수, 선원장 무공, 영광 불갑사 주지 만당 스님 등 본·말사스님과 신도 200여명이 동참했다.

5·18희생자를 추모하는 묵념을 시작으로 당시 희생된 시민의 영혼결혼식을 위한 헌정곡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1980년대부터 민주화운동에 앞장서 온 백양사 방장 지선 스님의 추모법문이 이어졌다.

지선 스님은 “많은 난관 속에서도 우리나라의 민주화가 이만큼 성장한 것은 수많은 민주열사들의 숭고한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지금을 살아가는 우리도 나라가 중심을 잡아갈 수 있도록 역사와 사회에 관심을 갖고 참여해야 한다”고 말했다.

법문 후 복암사 주지 도성 스님의 영가축원과 동참 사부대중의 아미타불 염송으로 오월 영령의 넋을 기리며 5·18추모법회를 회향했다.

광주지사=문영배 지사장

[1392호 / 2017년 5월 24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