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 경전 ‘재조본 대승법계무차별론’ 보물 지정
고려 경전 ‘재조본 대승법계무차별론’ 보물 지정
  • 임은호 기자
  • 승인 2019.10.31 19:30
  • 호수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 10월31일 발표
절첩 형태 전래된 희귀본
문화재청 제공.
보물 제2040호 대승법계무차별론-권수제. 문화재청 제공.

고려 말~조선 초 간행된 것으로 추정되는 불교 경전이 보물로 지정됐다.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10월31일 “‘재조본 대승법계무차별론’을 보물 제2040호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재조본 대승법계무차별론’은 1244년(고려 고종 31)에 판각된 후 얼마 되지 않은 시기에 인출된 것으로 보이는 불교 경전이다. 본문 글자 끝의 세밀한 획이 비교적 선명하게 찍혀져 있고 표지가 아닌 다른 종이에 제목을 써서 붙인 제첨(題簽) 방식의 ‘개법장진언(開法藏眞言)’으로 볼 때 고려 말~조선 초기에 간행된 것으로 판단된다. 개법장진언이란 불경을 펴는 진언으로 ‘법장’은 ‘법의 창고’ 즉 경전을 의미한다.

문화재청은 “‘재조본 대승법계무차별론’은 인출상태가 전반적으로 양호하며 재조본 대장경 중 병풍처럼 펼쳐 보이는 책인 절첩(折帖) 형태로 전래된 희귀본”이라며 “거란본 대장경의 교감 등을 통해 제작한 해인사 대장경의 완전성과 함께 인출 당시의 먹과 종이, 인출본의 유통, 장황 형식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자료로서 불교사와 서지학적 의의가 크가”고 설명했다.

임은호 기자 eunholic@beopbo.com

문화재청 제공.
보물 제2040호 대승법계무차별론-내지. 문화재청 제공.

[1511호 / 2019년 11월 6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