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초심호계원, 자현 스님 ‘공권정지 10년’
조계종 초심호계원, 자현 스님 ‘공권정지 10년’
  • 권오영 기자
  • 승인 2020.05.13 16:13
  • 호수 1538
  • 댓글 18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13일 168차 심판부서 결정
변상금 2억3950만원도 부과

조계종 초심호계원이 안동 봉정사 주지 재임시절 공금횡령 혐의로 징계에 회부된 고운사 주지 자현 스님에 대해 공권정지 10년을 결정했다. 또 2억3950여만원에 대한 변상금도 부과했다.

초심호계원은 5월13일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회의실에 제168차 심판부를 열어 공금횡령 혐의로 기소된 자현 스님에 대해 이같이 결정했다.

호법부는 자현 스님이 안동 봉정사 주지로 있던 2007년부터 10여년간 총무원에 보고되지 않은 사찰명의 통장을 개설해 놓고 수억 원의 돈을 회계장부에 기입하지 않고 사용해 왔다면서 지난 3월 징계에 회부했었다. 이 통장으로 거래된 돈이 9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자현 스님은 정초기도, 부처님오신날, 백중 등 사찰의 큰 행사가 있었던 전후시기에 집중적으로 돈을 입금한 정황이 드러나 공금횡령 의혹을 받았다.

이에 대해 자현 스님은 4월22일 기자회견을 열어 “봉정사 주지 재직 중 사찰명의 은행계좌를 개설한 것은 사실이지만 이 계좌는 각종 수입을 입금하던 개인통장이었다”고 주장했다. 자현 스님은 이어 “(논란이 된 통장의) 입금내역서를 보면 비대위 주장처럼 정초기도, 부처님오신날, 백중기도 등 사찰수입이 많은 특정한 시점에만 집중적으로 입금되지 않았고, 불특정한 시점에 수시로 입금됐으며, 심지어 사찰 수입이 거의 없는 시점에도 입금했다”면서 “이러한 거래내역들은 위 계좌가 소납의 각종 보시금이지 꼭 사찰행사에 맞추어지지 않았다는 것을 방증하는 사례”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봉정사 통장계좌 내역에 따르면 자현 스님은 2007년 3월 2000만원을 입금하고, 한 달 뒤인 4월 850만원을, 그해 5월 부처님오신날이 지나고 나서 다시 2500만원을 입금했다. 그해 7월말에도 3000만원, 10월말에도 2000만원을 입금했다. 2007년 한 해에만 이 통장에 1억 350만원이 입금됐다. 평균 두 달여마다 2000만원 이상의 돈을 모아 입금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조계종 소청심사위원회는 5월14일 회의를 열어 자현 스님이 제기한 ‘중앙징계위원회의 직무정지’에 대한 소청심사를 다룰 예정이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1538호 / 2020년 5월 20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8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수월 2020-05-31 14:37:01
내가 만약에 자현이라면
나를 따르고 지지하는 추종자들에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등록을 말리겠다.
혹시 댓글을 올리드라도
품위와 교양을 갖추도록 주문하겠다.
내 얼굴에 똥칠하는 수준이하의 내용이나
언어로 사용된 댓글은 모두 내려라고
머리 조아려 부탁하겠다.

놀면 뭐하니 2020-05-30 03:44:24
댓글질해서 스트레스 푸는 인간들
한심하다
우리 크리스찬은 뒷구멍에서
이러진 않는다
놀면 뭐하니
성경책 사서 읽어봐
철들거야
천국가고 싶으면

놀면뭐하니 2020-05-30 03:37:44
댓글질해서 다른사람 열받게하는게 취미냐
불자들은 참 알다가도 모를일
우리 크리스찬은 뒤에서 욕하진 않는다
놀면 뭐하니
성경구절 공부해봐
저절로 철들거다

찐찐찐찐이야~ 2020-05-25 09:33:17
찐찐찐한 드라마같은 ㅈㅎ의 중노릇 일대기 ᆢ

신도 2020-05-25 07:29:03
추징금도 늘겠고
좋아하는 제네시스도 곧 빼끼겠고
머리속은 온통 한푼이라도 더 챙겨
튈 생각뿐이겠군
자현!!!
기다려라 불자가 그렇게 호락호락
하지않다 우리보고 마구니라했지
너를 두고 하는 얘기였네
조계종에 역사를 너가 새로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