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봉은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봉행
서울 봉은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봉행
  • 남수연 기자
  • 승인 2020.05.30 13:24
  • 호수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30일, 사부대중 1000여명 동참
자승 스님, 상월선원 후 첫 대중법석

서울 봉은사가 5월30일 불기2564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을 봉행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종단 지침에 따라 윤4월8일로 날짜를 옮겨 봉행된 법요식에는 1000여명의 불자들이 동참해 부처님께서 이 땅에 오신 것을 함께 축하했다. 특히 이날 법회에는 봉은사 회주 자승 스님이 상월선원 정진 회향 후 처음으로 대중법회에 동참해 눈길을 끌었다.

법요식에는 봉은사 회주 자승 스님과 주지 원명 스님을 비롯해 상담실장 현관, 봉은선원장 관도, 총무국장 진각 스님 등 사중 소임스님들과 김상훈 신도회장, 정순균 강남구청장, 태영호·박진·유경준·유정주 등 지역 국회의원들도 동참했다.

봉축법요식은 육법공양을 시작으로 헌공의식과 헌화·관불에 이어 봉은사 발전을 위해 봉사·기여한 신도들에 대한 감사패와 공로패 전달 등으로 진행됐다.

봉은사 주지 원명 스님은 봉축사에서 “질병과 고통, 차별 없이 평화로운 세계가 되도록 상생과 화합, 평화를 위해 정진하는 것이 부처님께서 이 세상에 오신 참 뜻”이라며 “아기부처님 관욕을 통해 참회와 정진을 다짐하고 맑고 밝은 연등 공양을 통해 코로나19의 조기종식과 온 인류의 건강과 평화를 위해 기도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봉은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웅전 앞 특설무대에서 법회를 봉행했으며 참석자들에 대한 체온 확인, 손 소독, 거리두기 등을 실천했다.

남수연 기자 namsy@beopbo.com

[1540호 / 2020년 6월3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