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박원순 서울시장 49재 서울 조계사서 열려
고 박원순 서울시장 49재 서울 조계사서 열려
  • 남수연 기자
  • 승인 2020.07.15 18:30
  • 호수 154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15일 초재…유가족 등 50여명 참석
진관사·봉은사·법룡사 등 49재 이어가

7월9일 타계한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49재 초재가 서울 조계사에서 열렸다. 조계사 주지 지현 스님과 종회의원 진화 스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초재에는 부인 강난희 여사를 비롯해 아들 주신, 딸 다인씨 등 유가족들과 박홍근·기동민·민병덕·김원이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 50여명이 자리를 함께 해 고인의 극락왕생을 발원했다.

고인의 49재는 지난 7월10일 빈소를 찾아 조문한 조계종총무원장 원행 스님의 제안으로 평소 고인과 인연 맺어온 서울 소재 사찰들에서 열리게 됐다. 초재와 막재(8월26일)는 조계사에서 열리고 2재(7월22일) 진관사, 3재(7월29일) 봉은사, 4재(8월5일) 전국비구니회관 법룡사, 5재(8월12일) 구룡사, 6재(8월19일) 도선사에서 각각 치뤄질 예정이다.

남수연 기자 namsy@beopbo.com

[1546호 / 2020년 7월22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추모 2020-07-16 20:45:30
참 잘 하셨네요
또한 스님들 고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