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역 사찰 10일간 비대면 법회 시행
서울지역 사찰 10일간 비대면 법회 시행
  • 권오영 기자
  • 승인 2020.12.02 17:50
  • 호수 156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총무원, 12월2일 추가지침
사찰 모든 행사·모임 전면 중단키로
조계종 총무원이 12월4일 서울지역 사찰들을 대상으로 향후 10일 비대면 법회를 진행하라는 지침을 내린 가운데 서울 조계사 주지 지현 스님이 비대면 법회를 위해 영상법회를 위한 사전 녹화를 진행하고 있다.
조계종 총무원이 12월4일 서울지역 사찰들을 대상으로 향후 10일 비대면 법회를 진행하라는 지침을 내린 가운데 서울 조계사 주지 지현 스님이 영상법회를 진행하고 있다.

서울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조계종 총무원이 서울지역 사찰을 대상으로 향후 10일간 비대면 법회를 진행하도록 했다.

조계종 총무원은 12월2일 서울지역 사찰을 대상으로 추가지침을 내리고 12월4일부터 13일까지 10일간 사찰의 모든 법회는 비대면으로 진행하도록 했다. 또 이 기간 동안 사찰에서 주관하는 행사와 모임은 전면 중단된다. 다만 신도들의 자발적인 기도는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조계종은 이어 사찰에서 상주하는 대중들의 공양을 제외한 신도 및 외부인을 대상으로 한 대중공양과 공용 음수대 운영을 중단하도록 했다.

상주 대중들의 일상 방역지침 준수도 재차 강조했다. 모든 대중은 사찰 내에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매주 ‘방역의 날’을 지정해 사찰 시설과 개인공간, 물품을 정기적으로 소독하도록 했다. 실내공간은 수시로 개방해 환기하고 손 씻기 생활화, 손소독제 사용 등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줄 것도 당부했다.

이와 함께 사찰 종무원과 상주대중은 시차를 두고 출퇴근 및 점심공양을 진행하고, 다중밀접공간과 고위험시철 출입을 금해 줄 것도 주문했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1564호 / 2020년 12월9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이비교주 2020-12-03 00:30:18
코로나바이러스19 대응
예수교 - 야훼와 예수에게 열씨미 기도하면 안 걸리고,걸려도 났는다
" 인간을 시험 심판하려 환란을 주시니 회개하고 기도하라~!"
무당 - 잡귀가 들었으니 굿을 해라.
불교 - 석가세존께서 지금같은 상황에 가르침을 펼치신다면
"일상생활을 더욱 청결히 하고, 생활이 잠시 불편하드라도 방역지침을 철저히 따를것 이며,
모여서 가무음곡이나 단체활동등을 일체 삼가하고,
마스크 없는 자에게 나누어 주는 등, 어렵고 힘든자를 보살피고 도와주라~!"
포스트 코로나 그 대안은 역쉬 불교인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