좁은공간에 더욱 좋은 벽걸이형 선반
좁은공간에 더욱 좋은 벽걸이형 선반
  • 법보신문
  • 승인 2004.08.10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순한 디자인의 만들기가 쉽고 아기자기한 벽걸이형 선반을 제작해보자. 아이방이나 주방 또는 거실 등의 좁은 공간을 활용하면 좋을 것이다. 일반적으로 선반의 경우 가로 형태가 주를 이룬다.

이럴 경우 양 옆으로 상당수의 면적을 필요로 한다. 하지만 자투리 공간이 위 아래로 남아 있다면 가로 형태의 선반은 적절하지 못하다. 이런 공간에 세로 형태의 벽걸이형 선반을 만들어 부착해보자. 용도는 장식품이나 CD 또는 사이즈가 작은 아이들의 그림책이나 시집, 사전 등을 수납하면 용이하다.



준비물



집성목(알맞은 사이즈로 규격을 정한다)

뒷판 110×14㎝ 1장

옆판 80×16㎝ 2장

선반 14×19㎝ 3장

전동공구 - 드릴, 드라이버, 손톱

나사못 4×30, 자, 연필, 사포



공작순서



① 뒷 판, 옆 판, 선반 모든 판의 끝 부분을 둥근 형태로 도안한다. 각지게 제작하면 형태미가 떨어진다.

② 뒷 판(110×14㎝)의 윗 부분에 곡선을 만들고 그 밑 부분에 다이아몬드, 하트, 원, 달 등의 원하는 모양으로 오려낸다.

③ 뒷 판의 하단에서 10㎝ 윗 쪽에 옆 판의 끝이 닿도록 연결한다. 뒷 판이 양 옆 판 사이에 낀 형태로 고정한다. 옆 판의 위, 아래도 곡선으로 처리한다.

④ 선반을 원하는 높이로 나누어서 고정시킨다. 이때 선반이 양 옆면보다 앞으로 5㎝ 나오게 된다. 나온 부분이 각지게 되면 형태미도 떨어지고 부딛칠 경우 위험하니 앞부분을 둥글게 라운딩 한 후 고정시킨다.

⑤ 뒷 판의 맨 윗 부분 중앙에 못을 걸 수 있는 구멍을 뚫는다. 구멍의 크기는 못의 머리보다 약간 크게 한다.

⑥ 각진 부분을 사포로 마무리한다.



주의



① 판재의 끝부분에 둥글게 오려내는 부분은 다소 어렵고 실패할 우려가 있으니 자신이 없는 사람은 목공소나 자재 구입시 미리 오려 오도록 한다.

② 선반의 위치는 비례를 고려해서 아래부분보다 윗부분이 여백이 많이 남게 배치한다.

③ 선반을 벽에 걸어야 하기 때문에 벽에 박는 못은 튼튼하게 박아야 선반이 떨어지는 불상사를 막을 수 있다.



조인원 (주문형 컨셉 가구 item 대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