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년5개월의 생활 수행결사
27년5개월의 생활 수행결사
  • 법보신문
  • 승인 2004.06.2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염불만일회는
전국염불만일회는 지난 1998년 8월 6일 강원도 건봉사에서 입재식을 가진 이후 1만일이 되는 2025년 12월 21일까지 하루도 쉬지 않고 염불수행을 하겠다는 결사운동이다. 현재 이 결사에 참여하고 있는 불자들은 모두 3200여 명으로 이들은 각자 생활 속에서 사경이나 사불들을 하고 있으며, 특히 매일 3000번 이상 외우도록 하는 ‘나무아미타불’ 염불은 회원이면 반드시 지키도록 규정하고 있다.

승가와 재가가 함께 기도 정진해 성불하고자 하는 평생 염불모임인 염불만일결사는 우리 불교사 속에서도 자주 나타난다. 신라 경덕왕 17년(758년) 발징 화상을 중심으로 스님 31분과 신도 1820명이 결사를 시작한 제 1차 염불만일결사를 시작으로 조선시대와 일제시대를 거치면서 모두 다섯 차례 염불결사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번 만일염불결사는 한국불교사에서 여섯 번째로 실시되는 것으로 ‘힘차게 신나게 멋있게 염불합시다’란 주제로 진행되고 있다. 그동안 여름성지대회는 98년 건봉사를 시작으로 백담사, 대원사, 미황사, 은해사 등에서 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