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찰자원봉사 - 중앙승가대 포교사회학과 유승무 교수
사찰자원봉사 - 중앙승가대 포교사회학과 유승무 교수
  • 이재형 기자
  • 승인 2004.08.10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사는 불교 위상 제고의 지렛대”
“자원봉사 활동은 불자들의 신앙심을 강화시킬 수 있는 탁월한 방법입니다. 불교를 매개로 실시하는 봉사활동은 부처님의 가르침을 직접 실천한다는 자부심을 주는 동시에 자신의 안위만을 위한 좁은 신행 형태에서 이 사회 속에서 살아 숨쉬는 대승적인 불교신앙으로 탈바꿈하는 계기가 될 수 있습니다.”

유승무 중앙승가대 포교사회학과 교수는 “교계가 대사회적인 봉사활동에 주력할 때 바람직한 시민사회 형성에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불교의 위상도 자연스럽게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유 교수는 또 “자원봉사활동을 단순한 봉사 개념 이상의 종교적 사명과 나아가 불교의 본질적인 실천행임을 홍보, 교육, 실천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따라서 개인적인 동기부여나 자원봉사 정신에 대한 철저한 교육과 책임감을 줄 수 있는 전문적인 관리가 꼭 필요하다는 게 유 교수의 설명이다.

“자원봉사활동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도록 종단과 본말사, 법인 등에서 상호간의 추진체계를 이해하고 협력할 수 있는 봉사활동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방안을 고려할 때”라고 강조한 유교수는 “자원봉사가 일반 사회 속으로 그 영역을 확대해 나갈 때 포교도 자연스럽게 이뤄질 수 있겠지만 지나치게 종교색을 띤 봉사활동은 오히려 역효과를 가져올 수 있음을 잊어서는 안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재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