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 괴산 각연사 비로자나불좌상
34. 괴산 각연사 비로자나불좌상
  • 신대현
  • 승인 2015.06.09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기법의 기념비적 작품…문화재청 낮은 평가 개선 필요
충청북도 괴산군에 유서 깊은 명찰 각연사(覺淵寺)가 있다. 각연사 둘레에 높다랗게 서서 병풍마냥 둘러싼 보개산(寶蓋山)도 이 지역의 명산이다. ‘보개’란 부처님 머리 위에 놓인 일산(日傘)인데, 1세기 무렵 인도에서 불상이 처음 나타날 때부터 표현된 오래된 장엄이다. 다시 말하면 우뚝 솟은 산들이 부처님이 있는 절 주위를 일산마냥 두르고 있다는 의미다. 이 보개는 조선시대에 와서 법당 안으로 들어와 불상 위에 장엄되는 ‘닫집’으로 형상화 되었다. 어떤 이는 각연사 주위 산들의 이름을 보면 칠보산·보배산·덕가산 등이지 ‘보개산은 없다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