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면 스님, 우희종 교수 형사고소 이어 징계 요청
일면 스님, 우희종 교수 형사고소 이어 징계 요청
  • 최호승 기자
  • 승인 2015.11.06 18:50
  • 댓글 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선사 주지 일관 스님 등 상좌 10명, 11월6일 서울대 방문

▲ 봉선사 주지 일관 스님과 일면 스님 상좌스님 등 10명의 스님들은 11월6일 오후 5시55분경 서울대 본관 4층 회의실에서 총장비서실장에게 징계요청서를 전했다.
우희종 교수를 형사고소한 학교법인 동국대 이사장 일면 스님이 이번엔 서울대에 징계를 요청했다.

봉선사 주지 일관 스님과 일면 스님 상좌스님 등 10명의 스님들은 11월6일 오후 5시55분경 서울대 본관 4층 회의실에서 총장비서실장에게 징계요청서를 전했다. 총장비서실장은 이 자리에서 “교원인사 관련 부서에 보내서 처리하겠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봉선사 일관·상좌스님, 서울대 방문
명예훼손으로 학교 당국 엄벌 요구
총장비서실장 “인사처로 보내겠다”

징계요청서에 따르면 우 교수는 국립대학법인 서울대 교원 신분으로 청정불교를 위한 바른불교재가모임을 결성해 일면 스님의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했다. 우 교수는 지난 8월31일 ‘일면 스님이 경기 남양주 소재 흥국사의 탱화를 절취하였거나 절취에 관여하였다’는 것을 암시하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또 9월8일 바른불교재가모임 회원 정한범씨와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앞에서 ‘절도일면, 탱화도둑, 탱화도적, 언론조작’ 및 ‘땡중, 부끄럼을 모르나니 축생과 다를소냐’라는 내용이 적힌 현수막과 피켓 등을 이용해 시위했다. 이에 일면 스님은 불특정 다수에게 허위 사실을 알려 모욕당했다며 학교 당국의 엄벌을 요구했다.

일면 스님 상좌 법륜 스님은 “우 교수의 발언과 글 가운데 일면 스님 명예훼손 내용을 요약 정리해 징계요청서와 동봉했다”며 “총장비서실장이 인사처에 (징계요청서를)보내겠다고 한만큼 일단 지켜볼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318호 / 2015년 11월 11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타종교인들이 난리다 2015-11-18 20:36:57
바른 불교재가모임도 불교를 가장한 타종교인들이 난리다 불교를 가장한 타종교중과 근무자들이 난리다
불자님들이 불교 관리감독 잘해야 한다

종교인 2015-11-15 16:25:18
新聞 記事에서 ,일면 의 발언 : ( 흥국사 탱화 ‘일직사자도’와 ‘월직사자도’의 분실 신고를 뒤늦게 했던 점에서 대해서도 털어놓았다. 일면스님은 “당시 총무원장이던 의현 스님의 3선을 반대하면서 19개월간 주지 임명장을 받지 못해 도난사실을 보고할 상황이 안됐다”고 해명했다 ) 라니 ?
사찰재산이 분실되엇으면 , 즉시 , 아무리 늦이도 3일內 에 , 경찰에 총무원에 신고해야하는것은 중학생도 아는 상식이다 , 주지가 아니더라도 사무소 에서 할수있고 ,
경우에따라선 지나는 방문자 라도 할수있는 상식 아닌가 ?
경찰 과 법정에서 선명하게 , 黑白 을 가려야 한다 .

대불청 2015 2015-11-14 12:02:25
언론의 자유와 결사의 자유는 헌법의 가치이다. 작금의 종단의 상황을 지켜보노라면 종단권력이 정론을 펼치는 언론에 재갈을 물리고, 사부대중의 한 축인 재가자들이 자신들의 치부들을 들춘다고 억압하려는 작태는 지난 유신과 5공의 시대와 다르지 않다고 누가 말할 수 있으랴.

감시와 견제를 해야 할 중앙종회는 자신들의 책무를 반기하고 독재와 탄압의 최선봉에 서 있다. 우리들의 삼보정재가 어떻게 쓰이고 종단권력이 어떻게 하는가를 모니터링 하겠다는 재가단체의 당연한 권리를 거부함으로 썩을 대로 썩어 피고름의 냄새가 진동하는 작금의 상황을 외면하고, 회피하며, 숨기려하기만 하고 있다.

백양사 도박사건, 일부교구본사의 금권선거, 송담스님의 탈종, 서의현 전총무원장의 복권, 사실혼 의혹의 용주사주지 문제, 탱화절도 의혹, 호법부 스님들에 의한 폭행 등등 이루 말할 수 없는 일련의 범계와 사건이 난무하는데 조계종단은 무엇하나 속 시원히 해결책을 내놓지 못하고, 의혹과 문제제기를 하는 재가를 해종, 훼불이라고 고발을 하고, 언론을 악성매체로 규정하고 탄압을 서슴치 않고 있다.

관찰자 시점 2015-11-09 09:43:11
우희종씨가 훼불론자 의혹을 받는 상황이군요. 원래대로 한다면 의혹이 밝혀진다음에 비판을 하든 사과를 하든 해야 하는데 지금까지 우희종씨가 의혹만 가지고 했던 일을 생각하면 의혹이 밝져지지 않더라도 그 자신이 한껏 욕을 먹어도 할 말이 없는 상황이군요.

종교인 2015-11-08 13:49:02
일면 僧승 의 의혹 들 에대한 , 黑白 을 선명하게 가리는것이 먼저이다 !
법정 과 검찰 에 의한 , 투명한 조사 에 의해서 , 흑백을 가려야 한다 !
결과 에 의해서 , 우희종 교수 or 동국대 이사장 일면 , 어느한쪽이 과오에 대한 嚴重한 책임을 저야한다
민사상 손해배상 과 형사상 처벌을 받아야 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