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구본사주지협 “우희종 훼불자행…법적대응 추진”
교구본사주지협 “우희종 훼불자행…법적대응 추진”
  • 신용훈 전북주재기자
  • 승인 2016.09.28 18:12
  • 댓글 7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차 불교정화운동 제안 2016-10-04 01:42:57
2차 불교정화운동을 제안합니다.
1차 정화의 대상이 대처승이라면 2차 정화의 대상은 조계종 종단 권승들이다. 은처 도박 등 계율을 어긴 자들, 돈 선거하면 한국불교를 '돈 불교'로 만든 자 등을 몰아내고 청정승가를 출재가자들이 외호합시다.

악구들향연 2016-10-02 08:24:53
비교하지도 말고 싸잡지도 말고 있는 그대로를 봐라

교화 2016-09-30 13:05:18
독설은 방관으로만 해결되지 않습니다. 악업의 고리를 끊도록 따끔한 질책을 해주는 것도 진정한 자비입니다.

좋은 곳입니다. 2016-09-30 09:14:18
동네 계모임 계주를 뽑은 게 아니다. 초등학교 반장 선거도 아니다. 이사장이 봉을 두드려 해산을 선언한 뒤 다함께 바깥으로 나갔다. 그런데 일부 이사들이 다시 회의실로 스며들었다. 이들은 이사장이 없는 상태에서 회의를 재개했다. 한 이사는 이를 저지하다가 회의실을 나갔고 남은 이사들은 새 이사장을 선출했다. 이날 거사를 밀어붙인 이사 중에는 황당한 이력을 가진 사람도 있었다. 간통을 저질러 물의를 일으켰는데도 조계종 종법에 따라 쫓겨나지 않은 승려가 그중 하나다. 또 다른 승려는 자기 절의 탱화를 빼내 비구니 스님 토굴에 은닉하고

누가 훼불을 하는가 2016-09-30 09:00:45
자승의 고백입니다

“어려서 출가해 정화한다고 절 뺏으러 다니고,
은사스님 모시고 종단 정치하느라
중으로서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제대로 배운 적이 없다.”

조계종 대장 본인의 자기정체성이 이러하고

그리고 조계종 승들의 자정능력 상실 또한 그러했었고

이젠 주지들이… 같은 밥 같은 나물이라고 선언을 하고… ㅉㅉㅉㅉ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