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승무 ‘보유자’ 인정예고 재고하라”
“문화재청, 승무 ‘보유자’ 인정예고 재고하라”
  • 김현태 기자
  • 승인 2019.09.19 22:19
  • 호수 1505
  • 댓글 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보유자 2019-09-22 18:55:02
이매방선생님이 김묘선선생님을 전수교육조교로 추천한 이유가 있겠지요. 승무의 세계화와 전승활동에 알맞은 제자라 확신했기 때문이겠지요.

김** 2019-09-20 23:27:34
저렇게 시위하고 비판하고 기자회견을 한들...누가 알아줄꼬.. 예술인의 자세도 아니고 불자의 자세도 아니거늘....같은 불교인으로써 낮이 뜨겁습니다
21세기 나라의 문화와 역사를 짊어지고 갈 자리가 그렇게 호락호락할까? 지금 가지고 있는 전수교육자리도 벅차보이거늘...그만하시오. 더 꼴이 사나워 보이는데

이해양 2019-09-20 20:47:41
문화재는 역시 하늘이 주는것...실력면으로나 모든면으로나
채**씨가 잘되었습니다.
무용계에서 인정받는 사람이 되어야합니다.
문화재는 한 나라의 역사와의식을 책임지고 가는자리...

최은숙 2019-09-19 22:57:08
문화재청은 명확히 밝혀주셔야합니다. 어찌 전수조교를 배제하고 이수자를 지정할수가 있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