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1.23 목 00:58
연재
법륜 스님의 지혜로운 삶
김택근의 성철 스님 평전
나의 발심수행
채문기의 길따라 절에 들다
명법문 명강의
남수연 기자의 한국불교 비구니 리더
세심청심
김형중의 내가 사랑한 불교시
이수정 박사의 절터는 불교문화의 보고
법보신문 연중캠페인 불자답게 삽시다
대만 성운대사의 나의 인생 나의 불교
김형규의 불설과 언설
김용규의 숲에서 배우는 지혜
최원형의 불교와 생태적인 삶
불교는 나의 삶
우리동네 우리절
지역불교 구심점 사암연합회
김규보 기자의 불교학 리더에게 듣다
최호승 기자의 문인을 만나다
황순일의 원전 자타카
김정빈의 일화로 보는 불교
김성순의 지옥을 사유하다
철학자 이진경 선어록을 읽다
성원 스님의 나의 천진불
조정육의 불교의 발견
이병두의 사진으로 보는 불교
정진희의 사찰미술여행
최병헌의 한국역사와 불교
김권태의 마음을 읽다
오중철의 돈황벽화 감통설화
이제열의 파격의 유마경
강병균의 수학자가 본 금강경
정운 스님의 전심법요
포교사의 하루
신현득의 내가 사랑한 동시
재마 스님의 존재여행
주수완의 미술사학자와 읽는 삼국유사
불교작가를 말하다
성효 스님의 그림이 있는 선시
남수연 기자의 부탄 들여다보기
나의 신행일기
태국 고대 불교왕국 수코타이·치앙마이 순례
김호성의 정토행자 편지
이숙희의 문화재를 감정하다
알랭 베르디에의 스리랑카 페라헤라 참관기
불교 학술세미나 지상중계
기사 (전체 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연재] 흐름이란 것이
그저 기류의 흐름이 그러하니춤추지 마시게봄이 그런 것이 아니라 기류의 흐름이여름이 그런 것이 아니라 기류의 변화가가을이 그런 것이 아니라 기류가 다시거두어들이는 것을 뿐겨울이 그런 것이 아니라 싸늘히 기류가숨겼을 뿐이네그저 대?소의 흐름이 있을 뿐 무
성효 스님   2017-10-30
[연재] 누구에게 물어볼까?
좁게 보니 층층시하 틈이 없으니아뿔싸 이러다 여기에서 다 죽는구나멀리 깊어지면 층도 없이 모냥도 없는 것을시절은 빠르게 얕아지기만 하니누구를 탓하랴물을 곳도 없고 들을 곳도 없으니갈 길이 험난함을 누구에게 물어볼까달마가 입이 크니 그에게 물을밖에어느
성효 스님   2017-08-29
[연재] 대상을 보는 것은 영점에서
본다라는 이치가 확연하다면현상이 이러함에 무슨 의미 있으랴이는 상대세계와 공간적으로 시간적으로같은 범위 안에서 느끼는일시적 현상일 뿐이라수행자여 존재와 비존재는현상적 홀로그램일 뿐이니 속지마시라보지 못하였는가? 무엇이 꽃이 되는 것을!오직 때가 있을
성효 스님   2017-07-25
[연재] 진공묘유
우주 공간계가 무량대수의 기장(氣場)이틈이 없이 펼쳐져 있으니이를 무어라 어떤 것이라 할까나무엇이나 여기에서 나오며여기로 돌아가 끝없이 작용하는 것이다그것이 형태적 기장과무형적 기장이 업이라는 틀구조적프로그램으로 움직이는 것이다그 속에서 자비수행의 성
성효 스님   2017-06-27
[연재] 天上이니 天下니 하지마라
이미 천상계에 머문 지 오래라가변이 없는 은하계에 빽빽이 틈이 없으니밀밀히 현상계가 그대로 허공계라더라다만 팔만사천 가지가지 물결이 쉼 없이 흔들릴 뿐이다알아라 다시는 하늘에 계시느니 땅에 계시느니 말아라우리 조상 대대로 하늘에 계셨으며나 또한 수많은
성효 스님   2017-05-29
[연재] 끝없이 겹치는 모습이여
일으키면 무수히 겹치는 것이니한 생각 어찌 가벼이 하랴밝음이 온 것은 밝음 때문이 아니라 어둠 때문,밝음이 밝은 것이 아니라 어둠을 익히 아는 자의 소행인 듯,한 삽을 뜬 것이 아니라 파인 한 삽이 거기 있음을수천억 연꽃등이 어둠속에서 빛을 보리니알아
성효 스님   2017-04-24
[연재] 때가 되니
때가 되니 이런 것이지어떻게 내 식대로 하랴때의 기운이 흘러가니구름이 거리를 두고나무가 수분을 대하니가지 끝에서 꽃이 핀다서둘러 꽃이 먼저 나오는 놈잎이 나서 꽃이 늦게 나오는 놈별의별 모습일 뿐이다온통 꽃인 놈도 있더라 [1385호 / 2017년 3
성효 스님   2017-03-27
[연재] 별것도 아닌 것이
별것도 아닌 것이 별것이 아닌 줄 모르니일체세계가 자비를 모르더라미물에서 신들에 이르기까지싸움 없이 존재하는 물질이 없어라괜시리 아름다움, 자비를 구하려애쓰는 자들이 있어또 한 번 세상을 혼란 속에 빠뜨리니오히려 번거롭다돌이켜 생각커니자비도 그만두고
성효 스님   2017-02-28
[연재] 시작과 끝이 있으랴
끝없이 겹치며 무수히 겹치니무엇이라 이름지어 부를 수 있겠는가운명의 틀속에서 흐름을 부정 하겠는가.각각의 생명 현상이 극에 달하는틀의 구조 속에 있음을 보시라.하지만 서역의 한 사람이 운명을 거부하니마계의 그누구도 막아내지 못하더라.그 방법 절묘하고
성효 스님   2017-01-23
 1 
법보신문은찾아오시는길구독·법보시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9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A동 1501호  |  편집국 : 02-725-7014  |  광고문의 : 02-725-7013  |  구독신청 : 02-725-7010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1905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7229  |  등록일자 : 2005년 11월 29일  |  제호 : 법보신문
발행인 : 김형규  |  편집인 : 이재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13 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