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고종, “선암사 소유권 강제조정 거부”
태고종, “선암사 소유권 강제조정 거부”
  • 김현태 기자
  • 승인 2018.02.20 19:28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무원장 편백운 스님, 입장문
“2월14일 재판부에 이의신청”
종단 선택, 사찰 구성원 권한
역사·현상적으로 태고종 명백

태고종이 순천 선암사 소유권에 관한 광주고등법원의 강제조정을 거부했다.

태고종 총무원장 편백운 스님은 2월20일 배포한 ‘선암사 지위에 관한 태고종의 입장’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편백운 스님은 “선암사는 원천적으로 현 조계종과 무관한 태고종의 고유한 근본 사찰”이라며 “사회통념상 사찰은 비법인사단 또는 재단의 성격으로 독립된 권리와 의무를 가지고 있어 사찰의 소속 종단 선택 권한은 현존하는 사찰 구성원의 고유권한”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정치권력이 주도한 통합종단은 태고종과 무관함을 역설했다. 스님은 “불교분규는 1954년 이승만의 불법유시에 의해 발단됐고, 박정희 정권은 1962년 통합종단을 만들어 전국의 기성사찰을 조계종으로 일괄 등록 처리함으로써 불교분쟁을 고착·악화시켰다”며 “당사자가 배제된 상태에서 그들끼리 만든 통합종단은 태고종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기 때문에 통합종단을 근거로 선암사의 법적인 지위를 논할 수 없다”고 단언했다.

▲ 지난 2016년 11월 선암사에서 열린 ‘태고총림 선암사 수호 및 종단 발전 결의 2016 전국승려연수교육’에 참가한 태고종 스님들이 “태고총림 선암사 수호”를 외치고 있다.

그러면서 “선암사는 창건 이래 태고종 스님들에 의해 전래되어 온 사찰로 역사적으로나 현상적으로 태고종 사찰이라는 객관적인 사실에 이론의 여지가 없다”며 “선암사는 정부가 주도한 통합종단에 참여한 사실이 없기에 선암사에게 아무런 의미가 없다. 어떠한 경우에도 선암사는 태고종 사찰로 존립해야 한다는 것이 종단의 근본 입장임을 재삼 천명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편백운 스님은 본지와의 전화통화에서 “2월14일 광주고등법원에 순천 선암사 소유권에 강제조정에 대한 이의신청을 제기했다”며 “선암사는 어느 시기를 막론하고 사찰을 조계종에 등록하거나 사찰재산을 조계종에 귀속시킨 사실이 없는 태고종의 고유한 근본사찰”이라고 거듭해 강조했다.

스님은 이어 “조계종은 그동안 부당한 정치권력과 야합해 전국의 기성 사찰을 거의 모두 차지하고 이제는 선암사마저 넘보려 한다”며 “선암사는 태고종 유일한 총림이자 후학을 양성하는 교육도량으로 전 종도의 의지를 모아 지켜낼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태 기자 meopit@beopbo.com

[1429호 / 2018년 2월 2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無影塔 2018-02-20 21:57:43
조계종은
앞으로 중이 모자라서
빈 절들이 수두룩 해진다.

지금도 출가자들이
점점 줄어 줄고 있잔아.

수행자가 절뺏기 그만하고
부처되기를 힘써라!

어찌 욕심이 하늘을 찌르노?
그도 장사꾼도 아닌 중이되어서

미륵도용궁사 2018-02-21 10:10:21
불법에 대처없다는 말이 과연 진실인가?
대장경 아함부 첫째경 - 대본경에 보라.
불교 본조 석가모니불께서 과거 칠불을 소개하면서 한결같이 아들들을 거명하고 있다.
금강경 오가해에 등장하는 부대사도 대처승이요
구마라습, 원효, 만해 등등 역사적으로 무수한 대처승은 있었다.
역사적으로, 불법에 대처승은 있었어도
오늘의 조계종이 저지르고 있는 것처럼 절뺏기 싸움 만행을 자행한 적은 없었다.

미륵도용궁사 2018-02-21 10:18:27
독도를 넘보는 일본놈들처럼
조계종은 선암사에 대해 군침 그만 삼키고
불교인구 기반이 무너져내리는
이 엄중한 현실 앞에
깊은 참회와 반성의 토대 위에서
석가모니불의 전법칙명의 부촉 받들어
오직 포교와 수행에 헌신하기를 준엄하게 권면한다.

이승만 시대 이후로
절뺏기 싸움으로 주구장창 몰두하여
국민들로 하여금
불교에 대한 혐오감과 반감을 증폭시킴으로써
예로부터 불교 믿어온 국민들을 교회로 가게 만든
조계종의 태산보다 무거운 죄업이 엄연하거늘
또 다시 그 죄업을 더 보태려 하는가?

우담 상 2018-02-21 11:33:03
태고종과 조계종 영원한 기차길 1970년초 서울
호압사 숙부의경우 장인으로부터 유산으로 받은
사찰인데 어느날 초가을밤에 조계종승려들이 난입해
뺏아버린사건 결혼빙자 은처살이 대처승과 청정비구
수행정진에 문제점이 무엇인가? 이제는 판단해야
할것입니다. 요즘 문제가된 사건잘정리해야 청정비구
집단 조계종이 될것입니다. 요즘도 독식하려는
조계종집단 제발 문제좀시원히 해갈하고 갑시다.

관세음보살 2018-02-21 10:00:06
불법에 대처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