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음종 “북미 평화합의 적극 지지”
관음종 “북미 평화합의 적극 지지”
  • 김현태
  • 승인 2018.06.12 18:37
  • 호수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2 북미정상회담 환영논평

“한반도에서의 전쟁 위험을 현격히 감소시킨 이번 합의를 적극 지지하고 환영한다.”

관음종은 6월12일 총무원장 홍파 스님 명의로 북미정상회담과 그 성과에 대한 환영논평을 발표했다. 관음종은 “금일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역사적 정상회담을 통해 세계와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며 “북미 정상의 첫 만남은 그 자체만으로도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위해 커다란 진전으로 평가할 수 있을 것”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관음종은 이어 “양국이 더 많은 대화와 협의를 통해 한반도와 세계에 완전한 평화가 정착 될 수 있도록 기대해 마지않는다”며 “금번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이끈 문재인 정부의 역할과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김현태 기자 meopit@beopbo.com

6·12 북미정상회담과 성과에 대한 논평

금일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역사적 정상회담을 통해 세계와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하였다. 북한은 완전한 비핵화, 미국은 북한의 안전을 보장을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한 것이다.

북미 정상의 첫 만남은 그 자체만으로도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위해 커다란 진전으로 평가할 수 있을 것이다. 이에 더해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와 안전을 보장하기로 약속한 것은 한반도에서의 전쟁 위험을 현격히 감소시키는 것으로 이번 합의를 적극 지지하고 환영한다.

향후 양국이 더 많은 대화와 협의를 통해 한반도와 세계에 완전한 평화가 정착 될 수 있도록 기대해 마지않는다. 아울러 금번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이끈 문재인 정부의 역할과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

2018년 6월 12일
대한불교관음종 총무원장 홍파

[1444호 / 2018년 6월 20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