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법인 동국대 이사에 돈관·정문·현문·원명·성월 스님
학교법인 동국대 이사에 돈관·정문·현문·원명·성월 스님
  • 김현태 기자
  • 승인 2019.11.20 17:18
  • 호수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20일, 제324회 이사회서 선임
개방형 이사 정충래·감사 호산스님
경주총추위 개정안 원안대로 통과
학교법인 동국대는 11월20일 제324회 이사회를 열어 이사 및 감사 등 새 임원을 선임했다.
학교법인 동국대는 11월20일 제324회 이사회를 열어 이사 및 감사 등 새 임원을 선임했다.

학교법인 동국대 이사에 은해사 주지 돈관, 중앙종회의원 정문, 통도사 주지 현문, 봉은사 주지 원명, 신륵사 회주 성월 스님, 정충래 전 영석고 교장이 선임됐다.

학교법인 동국대(이사장 법산 스님)는 11월20일 제324회 이사회를 열어 이사 및 감사 등 새 임원을 선임했다. 앞서 조계종 종립학교관리위원회는 중앙종회의 동의를 얻어 임기만료를 앞둔 돈관 스님 후임에 돈관·덕조 스님, 성타 스님 후임에 정문·정수 스님, 법산 스님 후임에 현문·범해 스님, 정념 스님 후임에 원명·자현 스님, 성효 스님 후임에 성월·성효 스님을 추천했다. 이에 따라 이사회는 돈관, 정문, 현문, 원명, 성월 스님을 선임했으며, 개방형 이사인 정충래 이사와 감사 호산 스님의 연임을 결정했다.

반면 12월19일 이사 임기가 만료되는 일관 스님과 지난 9월 감사 임기가 만료된 주경 스님의 후임 선출은 종립학교관리위원회의 후보자 추천이 없어 차기 회의로 이월됐다.

이와 함께 이사회는 동국대 경주캠퍼스 구성원들이 합의한 경주부총장후보자추천위원회 규정 개정을 통과시켰다. 개정된 내용은 기존 경주총추위 규정을 기본으로 하되 선출방식 등을 일부 수정했다. 이에 따라 경주총추위는 조계종 대표위원 4인, 사회인사 대표위원 3인, 동문 대표위원 1인, 교원 대표위원 8인, 직원 대표위원 3인, 학부학생 대표위원 1인 등 20인으로 구성한다. 경주총추위는 1인 1표로 이사회에 상정할 최종 후보자 3~5인을 선출하며, 외부인사 1인을 최종 후보자에 의무적으로 상정하도록 한 규정은 삭제됐다.

덕문 스님은 이날 이사회에 앞서 학교법인 동국대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덕문 스님은 이날 이사회에 앞서 학교법인 동국대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이사장 법산 스님은 “동국대 안팎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구성원들의 지혜와 협조로 원만히 발전을 이루고 있다”며 “새로운 임원 선임이 동국대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국대 이사 덕문 스님은 이날 이사회에 앞서 학교법인 동국대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김현태 기자 meopit@beopo.com

[1514호 / 2019년 11월 27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