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 반열반에 들다 [끝]
48. 반열반에 들다 [끝]
  • 김재일
  • 승인 2013.12.24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처님께서는 춘다라는 대장장이 아들의 집에 잠시 머물며 공양을 하셨는데...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