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 금산사, ‘여름엔 내비둬’ 콘서트
김제 금산사, ‘여름엔 내비둬’ 콘서트
  • 신용훈 전북주재기자
  • 승인 2015.08.06 13: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2일 보제루서

 
김제 금산사(주지 성우 스님)는 8월2일 금산사 보제루에서 ‘여름엔 내비둬’ 주제 내비둬 콘서트를 진행했다.

금산사 템플스테이는 ‘나는 쉬고 싶다’라는 주제아래 진행되어 왔으며 내비둬콘서트 37번째 주인공은 포크로 풀어낸 모던락가수 사이를 초청해 진행했다.

이날 콘서트는 유기농 펑크포크 창시자 사이를 초청한 가운데 주지 성우 스님과 진선 스님의 사회로 진행됐다. 사이는 우리 삶을 풍자와 위트 넘치는 가사로 3~4개의 단순한 코드를 가지고 자작 1~3집에 실린 ‘다시 봄’ ‘귀농 통문’ ‘착각’ ‘반야심경’ ‘엄마 말’ 등의 노래를 흥겨운 락으로 선보였다.

 
금산사 템플스테이 지도법사 진선 스님은 “모든 것을 내비두고 시시비비 분별망상을 따지지 않고 산사에 와서 힐링 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며 “나도 쉬고 싶다는 내비둬 콘서트는 종교와 이념을 떠나 너와 내가 소통할 수 있는 장이 되었다”고 말했다.

부천시 소사본동에서 온 이지숙씨는 “템플스테이는 처음 왔는데 마음이 안정되고 아이들에게도 도움이 되는 것 같다”며 “특히 내비둬 콘서트 등 프로그램이 다양해서 온가족 5명이 완벽하게 치유하고 가는 것 같아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한편 금산사는 8월8일 인간극장 출연으로 더욱 유명한 절대미성 가수 박희수와 목수이자 여행가인 젬베리스트 김길수 씨를 초청해 38번째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신용훈 전북주재기자 boori13@hanmail.net

[1305호 / 2015년 8월 12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 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zzz 2015-08-07 11:21:13
불교 만세! 화이팅! 걸그룹을 초청해라고!!!!!! 씨발.. 태교탬플스테이도 많이 만들어라... 여성개발원에 인원을 제한적으로하지마라...그리고, 좀 재밌게해라...